출산 후 모성 감성 및 볼비의 애착 유형

어머니의 역할은 항상 도전에 직면하기 때문에 쉽지 않다. 게다가 어머니 자신에게 해결하지 못한 문제가 있을 때는 상황이 더 복잡해진다.
출산 후 모성 감성 및 볼비의 애착 유형

마지막 업데이트: 29 3월, 2022

메리 애인스워스가 정의한 모성 감성에 기반하여 존 볼비의 애착 이론이 개발됐다. 볼비는 어머니가 자녀의 필요에 얼마나 예민한지에 따라 자녀 반응이 달라진다고 주장한다.

볼비의 이론에 따르면 애착 유형은 안정, 불안-회피, 불안-양가형 그리고 혼돈/혼미형, 4가지로 분류할 수 있으며 각각 자녀의 어머니에 대한 애착 유형을 나타낸다.

어머니의 보편적 원형이 있지만 모든 여성이 그 원형에 적응하는 것은 아니다. 때로는 개별적 상황으로 인해 어머니가 원형을 따르지 못할 수 있다. 다음에서 네 가지 유형을 살펴보자.

” 어머니는 다른 모두의 자리를 대신할 수 있지만 다른 누구도 어머니의 자리를 대체할 수 없다.”

 -가스 파드 머밀로드-

존 볼비의 애착

모성 감성과 안정 애착

모성 감성은 일반적으로 애인스워스 모성 감성 척도로 측정하며 세 가지로 구분한다. 첫째, 부모가 자녀의 신호를 알아차리는 정도, 둘째, 자녀의 신호 해석, 마지막으로 이러한 신호에 대한 신속하고 적절하게 반응을 평가한다.

모성 감성이 제대로 작동하면 아이는 안전한 애착을 느끼고 어머니는 민감해진다. 모성 감성이 예민해진 어머니는 자녀의 다양한 감정을 인식하고 해석한다. 또한 모자간의 상호작용, 즉 침묵과 대화를 적절히 조절할 수 있다. ‘충분히 좋은 어머니’라는 심리 모델에도 부합한다.

존 볼비의 애착 유형: 불안-회피

어머니가 정서적으로 위축됐을 때 자녀는 불안-회피 애착을 보인다. 정서적으로 위축된 어머니는 자녀를 방치하며 대개 자녀의 부정적인 감정을 가볍게 여긴다. 예를 들어 자녀가 사소한 일에도 운다고 말한다. 게다가 극도로 분개하고 쉽게 짜증을 내며 훈육한다며 자주 야단치고 체벌로 위협하는 경향이 있다.

정서적으로 위축된 어머니는 자녀를 통제하려고 한다. 세상이 낯선 자녀에게 무조건 적응하라고 하며 아집이 강하고 일상적으로 자녀를 모욕하며 훈육하면서도 훌륭한 어머니인 척한다. 이러한 어머니의 자녀는 나르시시즘과 중독성이 있는 반사회적 특성을 보인다.

불안-양가형 애착

불안-양가형 애착은 자녀의 부정적인 감정에 어머니가 잘못 대처할 때 생기는데 보통 자녀의 화나 불안에 쉽게 짜증을 낸다.

자기감정에 따라 자녀를 대하는 경향이 있다. 자신이 짜증이 날 때 자녀가 울거나 떼를 쓰면 자녀를 탓한다. 또 자녀와 대화나 신체적 접촉을 잘하지 못한다.

일반적으로 엄격하고 통제력이 있고 모성애를 고통스럽다고 느낀다. 그러나 자녀에게 과도한 관심을 보여서 통제된 형태의 과보호를 실천한다. 이러한 유대감은 아이들을 불안하게 만들어서 이유 없이 화를 내 거나 열등감을 느끼고 비난에 취약할 수 있다.

존 볼비의 영유아 학대

존 볼비의 애착 유형: 혼돈/혼미형

어머니가 자녀에게 위협과 보호를 동시에 제공할 때 무질서한 애착이 생긴다. 보통 정신적 괴로움에 시달리는 여성들로 극단적으로 애매한 행동을 하며 애정 표현이 순식간에 폭력으로 바뀌기도 한다.

자녀를 사랑하면서 학대하는 일관되지 못한 행동을 한다. 한동안 보호자 역할에 충실하다가 갑자기 위협하는 식이다.

유년기 상처가 치유되지 않아서 자녀에게 해로운 의존적 유대를 생성한다. 혼란과 불안에 빠져서 위험천만한 행동을 자녀에게 가르친다.

대부분 자녀의 행복을 바란다고 말하지만 행복이 무엇인지 모르고 무의식중에 부적절한 행동을 한다.

This might interest you...
우울한 엄마를 둔 아이들이 마주하는 현실
Wonderful Mind
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우울한 엄마를 둔 아이들이 마주하는 현실

인간은 대체로 환경으로부터 나오는 산물이다. 우리가 태어나자마자 만나는 부모는 우리가 커서 무엇이 될지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그래서 우울한 엄마를 둔 아이들은 다른 아이들에게 없는 독특한 특성을 지니고 있다.일부 연구에 따르면 정신 질환을 앓고 있는...



  • Escolano-Pérez, E. (2013). El cerebro materno y sus implicaciones en el desarrollo humano. Revista de Neurología, 56(2), 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