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분과 감정의 차이점은 무엇인가?

기분과 감정을 구별하는 방법을 알고 있는가? 똑같아 보이지만 서로 다른 기분과 감정은 자신이 느끼는 방식을 정의하는 특징이 있다.
기분과 감정의 차이점은 무엇인가?

마지막 업데이트: 05 4월, 2022

똑같은 것 같지만 기분과 감정의 차이점이 있다. 실제로, 기분과 감정은 유사하지만 다른 두 가지 현상을 말한다. 감정과 기분의 특징을 알면 행동, 정신 및 환경과의 상호 작용 방식을 이해할 수 있다. 결국, 자신이 느끼는 것이 전부다.

기분과 감정의 주요 차이점은 시간과 관련이 있다. 감정은 신체에 속하며 가장 먼저 빠르게 나타난다. 그 후 정신적 표현인 기분을 느끼고 대부분이 섞여서 복잡한 단계가 되며 특정 마음 상태에 흔적을 남긴다.

감정과 기분은 한 방향 또는 다른 방향으로 가도록 격려하는 정교한 과정이다. 감정은 특정 자극에 대한 정신 생리학적 반응에서 시작하지만 기분은 더 일반화되고 식별할 수 없는 여러 요인에 따라 달라진다. 예를 들어, 짜증이 나지만 그 이유를 모르고 며칠을 보낼 수 있다.

감정과 기분의 차이를 이해하면 감정을 더 잘 관리할 수 있다.

“학습했듯이 인간은 경험하는 감정을 선택하지 않는다.”

-폴 에크만-

기분과 감정의 자극

기분과 감정의 차이점

최근 기분이 저조하고 의욕이 없으면서 우울하지는 않았는가? 이 간단한 질문에 대한 답은 자신의 마음 상태를 이야기한다. 감정이 자신의 삶을 채색한다면 마음 상태는 더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색조를 제공한다. 감정은 일반적으로 근원을 향한 단기적인 감정이다.

심리학자, 폴 에크만은감정의 본질라는 저서에서 감정과 기분의 기본적인 차이점을 설명하면서 감정과 기분에 대한 잘못된 이해와 관리가 자신을 속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

다니엘 골먼이 말했듯이 정서적 자제는 모든 성취의 기초다. 그러므로 자신에게 일어나는 일과 이유를 이해하면 항상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해 자제할 수 있다. 이제 기분과 감정의 차이점을 살펴보자.

감정은 환경에 잘 적응하는 데 도움이 되는 조절 과정의 일부다.

더 읽어보기: 삶은 시간이 아니라 감정으로 측정된다

1. 기분과 감정의 다른 목적

기분과 감정은 무엇인가? 기분과 감정은 웰빙이나 정신적 불편을 결정하고 각각 다음과 같은 특정 목적도 수행한다.

  • 감정은 환경의 사건(자극)에 대한 적응을 촉진한다. 특정 자극에 대한 즉각적인 정신 생리학적 반응인 감정을 느끼면 일련의 신경전달물질을 분비한다.
  • 기분은 며칠 동안 축적된 감정과 느낌의 혼합물이다. 기분은 정신, 정서, 그리고 신체적 불편함이나 웰빙이 결합된 상태로 목적이 없으며 정신-정서적 감각의 축적에 대한 일시적인 반응이다.

2. 감정의 지속 시간이 순식간에 더 빨리 지나간다

폴 에크만은 감정이 강렬하지만 몇 초 또는 몇 분 동안 지속하는 짧은 감각이라고 말한다. 그러나 기분은 몇 시간 또는 며칠간 유지돼서 특히 기운이 없거나 의욕과 활력이 넘칠 때를 생각해보자.

반면에 몇 주 또는 몇 달 동안 무관심하거나 희망이 없다고 느낀다면 정동 장애일 가능성이 크다. 계절성 정동 장애 또는 기분 저하와 같은 우울 장애를 포함할 수도 있다.

기분은 환경, 정신 상태 및 신체의 영향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식이 요법과 운동도 기분을 조절한다.

3. 기분과 감정을 유발하는 방아쇠 또는 원인은 무엇일까?

영국의 캔터베리 크라이스트 처치 대학교 연구진은 기분과 감정의 차이를 이해하기 위한 연구를 통해 감정과 기분이 여러 원인에 의해 결정된다고 주장했다. 제임스-랑게 이론은 감정의 기원이 자극에 대한 생리적 반응과 관련이 있다고 제안한다.

출근해서 컴퓨터가 켜지지 않는다고 상상해 보자. 이때의 감정적 반응은 긴장이며 그 이면에는 뜻대로 되지 않는 사건에 대한 분노나 좌절이 있다. 그러나 기분을 형성하는 원인은 복잡하며 즉각적이지 않고 시간이 지남에 따라 나타난다. 기분은 날마다 느끼는 일련의 축적된 감정들과 특정한 정신 상태가 결합되어 있다. 신체 상태도 영향을 받아서 직장 내 스트레스, 걱정, 운동 부족, 잘못된 식단과 같은 요인이 절망적이고 부정적인 마음 상태를 나타낸다. 누구나 한 번쯤은 이런 현실을 경험한다.

기분과 감정의 규제

4. 기분과 감정은 어떻게 규제될까?

앞서 언급했듯이 감정은 정신 생리학적 반응이다. 생각을 바꾸고 주의력을 흐리며 근육 긴장이나 복통을 유발한다. 이러한 반응은 매우 빠르게 일어나지만 스스로 도취되어 화가 났을 때 무례한 말을 하는 등 불균형한 반응이 문제다.

특정 감정을 조절하려면 먼저 분석하거나 이해하려 애쓰지 말고 본능에도 휩쓸려서는 안 된다. 그 목적은 간단하다. 즉, 환경에 더 잘 적응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 화가 나면 그 불공정한 상황을 해결하고 휘둘리지 말아야 한다.

기분은 더 깊고 섬세하며 지속적인 심리 작업을 필요로 하며 분석할 성분으로 넘치기 직전인 병과 같다. 절망감을 느낀다면 그 뒤에 무엇이 있는지 이해해야 한다. 지나치게 걱정이 많거나 바꿔야 할 생활 습관이 있는가? 기분을 이해하고 변화하며 자신을 더 잘 알고 필요한 것을 찾기 위해 내면을 들여다본다.

This might interest you...
감정의 역사: 네안데르탈인은 동정심을 느꼈을까?
Wonderful Mind
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감정의 역사: 네안데르탈인은 동정심을 느꼈을까?

네안데르탈인이 대중화된 비합리적이고 비 지능적인 생물이라는 인식은 이제 점차 사라지고 있다. 사실, 그들의 예술적 능력과 인생에 관한 관심은 최근 흥미로운 데이터를 통해 드러난 바 있다. 네안데르탈인은 동정심을 느꼈을까? 오늘의 글에서 알아보자.



    • Ekman, P. (1992). Are there basic emotions? Psychological Review, 99(3), 550–553.
    • Ekman, P. (2003). Emotions revealed: Recognizing faces and feelings to improve communication and emotional life. New York, NY: Times Books/Henry Holt and Co.
    • Lane, Andrew & Beedie, Christopher & Terry, Peter. (2005). Distinctions between Emotion and Mood. Cognition and Emotion. 19. 10.1080/02699930541000057.
    • Thagard, P. (2018). Brain-mind: From neurons to consciousness and creativity. Oxford: Oxford University Press. Fall publication.
    • Thagard, P., & Schröder, T. (2014). Emotions as semantic pointers: Constructive neural mechanisms. In L. F. Barrett & J. A. Russell (Eds.), The psychological construction of emotions (pp. 144-167). New York: Guilfo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