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뇌 신경 구조: 두뇌에 끼치는 환경의 힘

· 2019-04-09

두뇌 신경 구조는 환경의 힘이 두뇌와 행동에 변화를 끼치는 방식을 연구하는 학문이다. 이 글에서 우리는 정신 상태에 영향을 끼치는 가장 중요한 구조적 요소에 대해서 알아볼 것이다.

 

두뇌 신경 구조는 새로운 학문처럼 느껴질 수도 있지만, 사실 이것은 거의 70년이나 된 꽤 긴 역사를 가지고 있다. 이 학문의 목표는 행복, 웰빙, 생산성의 공간, 즉 스트레스와 불안을 줄여주는 건물을 짓는 것이다.

이 이론에서 건축자와 신경과학자는 건물 안에 살고 있는 사람들의 상태를 최상으로 만들어주는 것에 초점을 맞춘 공간과 건축물을 함께 설계한다.

이 협업으로 이루어지는 과학은 다양한 건축학적 요소에 바탕을 두고 있다. 예를 들어, 창문 위치, 벽과 가구의 각도, 색깔, 촉감, 열린 공간, 소리 등의 다양한 요소를 모두 고려하는 것이다.

두뇌 신경 구조란 무엇인가?

두뇌 신경 구조는 과학 분야로서 짧은 역사를 가지고 있다. 약 25년 전에 처음 등장했기 때문이다. 두뇌 신경 구조는 환경의 힘이 두뇌 화학, 감정, 사고, 행동에 영향을 끼치는 방식에 대해 알아보는 학문이다. 

그러나 이 학문이 건축물을 만드는 데 도움을 준 역사는 매우 길다. 그 사실을 기억하면서, 인류 최초의 고딕 건축물을 살펴보도록 하자.

생물학 연구를 하는 솔크연구소의 신경 과학자 프레드 게이지 박사는 환경의 변화가 두뇌에 끼치는 영향에 관심이 있었다.

그는 두뇌가 주변 환경을 해석, 분석, 재건설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고 싶었다.

신경 과학은 건축이 공간을 창조하고 분배하는 방식에 매우 중대한 영향을 끼친다. 환경은 두뇌에 어떤 체계를 설정하고, 그것은 특정한 감정이나 감각 발달에 필요한 호르몬을 생성해낸다.

더 읽어보기: 두뇌에 대한 잘못된 믿음 5가지

두뇌 신경 구조: 두뇌에 끼치는 환경의 힘 01

건축학의 심리 사회적 영향

사람은 일생의 90%를 건축물 안에서 지내는 것으로 집계된다.

환경의 힘이 두뇌에 작용하는 영향을 고려한다면, 웰빙에 도움이 되는 인간적이고 건강한 건축물을 더 많이 만들어내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다.

두뇌 신경 구조는 미적 그리고 상징적 측면 모두에 집중하고 있다.  

이 신경 과학은 두뇌의 지도를 그려 무엇이 두뇌를 자극하고 활성화하는지 그것을 연구하는 학문이다. 두뇌 신경 구조는 빛의 양과 반사, 천장의 높이 등의 요소를 결정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이 학문은 그런 부분이 어떻게 창의력과 생산성에 영향을 끼치는지 알고 있다. 또한, 협업 효과 또는 개인적인 성과를 이끌어내는데 필요한 건축 요소가 무엇인지 고려한다.

더 읽어보기: 낙관주의자의 두뇌는 다르게 작용한다

환경의 요소

다양한 건축적 요소가 우리의 정신 상태에 영향을 끼친다는 사실을 우리는 이미 알고 있다. 예를 들어, 매우 눈에 띄는 또는 뾰족한 각도의 건축 설계가 스트레스의 발현에 한몫을 한다는 사실은 이미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직사각형 공간은 사람들이 갇혀있다는 느낌을 받게 한다. 조명 또한 중요한 요소 중 하나이다. 나쁜 인공조명은 두뇌를 더욱 많이 가동하게 만들고, 그것은 결국 생산성에 영향을 끼친다.

높은 천장은 창의적이고 예술적 활동에 적절하다.

하지만 집중이 필요하거나 일상적인 업무를 수행할 때는 낮은 천장이 도움이 된다. 색깔은 기분에 영향을 끼칠 수 있고, 그로 인해 사람의 결정이나 태도에도 영향을 미친다.

예를 들어, 녹색은 심장 박동수를 낮추고 스트레스를 완화한다. 하지만 빨간색은 인지 능력과 집중력을 자극한다. 따라서 정신 집중이 필요한 작업을 할 때 빨간색은 매우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환경의3

환경의 힘, 자연과의 공생

최근 몇 년 동안, 두뇌 신경 구조는 야외 공간과 자연이 두뇌의 정상적 기능을 위해 중요하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이것은 마치 전자 제품의 배터리를 다시 충전하는 것과 같은 매우 근본적인 부분이다. 자연은 두뇌가 모든 연결을 끊고 다시 재충전할 수 있는 능력을 준다.

모든 연결을 끊는 행위에 있어 또 하나 중요한 요인은 청각 피질이다. 이 두뇌 부위는 소리의 진동을 해석하는 역할을 한다.

즉, 좋아하는 음악을 들을 때 이 부위가 활성화된다. 이로써 두뇌는 더 많은 도파민을 분출하고, 일할 때 집중력이 높아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