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러스트 증후군: 여행에 대한 집착

· 2018-06-29

원더러스트 증후군(Wanderlust syndrome)은 여행에 대한 집착을 뜻하는 용어로, 특정 사람들이 느끼는욕망이다. 그러나 한가지 일반적이지 않은 것이 있다: 그들은 새로운 곳을 탐험하고 다른 문화를 경험하고 싶어 하는 것이다.

“원더러스트”라는 단어는 독일어인 원더(하이킹)와 러스트(강한 욕망)에서 유래 되었다. 이 단어에서 여행에 대한 욕망의 개념에서 나온 것이다. 독일어로 원더러스트를 문자 그대로 번역하면 “여행에 대한 열정”과 같은 의미가 된다. 방랑벽과 비슷하게, 당신이 어떤 장소를 헤매는 것에 극단적이고, 집착적 충동을 가지는 심리 상태이다.

원더러스트 증후군: 여행에 대한 집착

최근까지, 거친 모험을 하고, 젊음을 발산하고, 자유로운 여행 정신을 가지는 것은 상상할 수 없었다. 그러나, 원더러스트 증후군은 휴가를 보내고 싶은 그 이상이다. 우리 모두 가지고 있다. 그것은 여행하고, 새로운 곳을 발견하며, 그리고 새로운 문화를 경험하는 열정을 주는 내면적 욕구이다.

원더러스트 증후군

원더러스트 증후군은 20대와 40대 사이의 남성과 여성에게 똑같은 영향을 미친다. 그들은 나가고 싶은 욕망을 억누를 수가 없다. 그들은 세계의 다른 지역으로 탈출하는 것을 좋아하고 새로운 곳으로 가기 위해 항상 찾고 있다. 어떤 설문 조사와 연구에 따르면 이것이 세대의 주요 관심사이고 우선순위라고 한다. 웹이 최고의 해외 여행사이기 때문에, 인터넷은 이를 위한 최고의 수단이 되었다. 예약, 구매, 티켓 그리고 정보- 당신은 현대 기술로 모든 것을 할 수 있다.

이렇게 단련된 여행자들은 인터넷에서 여행 가이드를 읽고, 항공, 호텔, 호스텔 등을 찾는다. 그들은 이국적인 지역 다큐멘터리를 보고, 여행에 많은 돈을 투자하는 것을 좋아한다. 여행하면서 목적지는 뒷전으로 밀린다. 그것이 진짜 무엇이든 여행의 기쁨과 북적거림을 느끼기 위한 그들의 변명일 뿐이다. 그것은 원더러스트가 작동하기 시작하고, 그것이 삶의 모든 방식이 되는 순간이다.

여행으로 당신은 풍요로운 사람이 된다. 여행은 당신이 마음을 열고 다른 관점에서 볼 수 있도록 도와준다. 다른 문화를 접하고, 전통으로 둘러싸이고, 서로 다른 지역에서 생활해 보는 것으로 세계에 대한 넓은 시각이 생긴다. 또한, 당신의 미지에 대한 호기심을 (동시에 만족감도) 채워 준다.

“나는 어딜 가기 위해서가 아니라, 가려고 여행을 한다. 여행을 위한 여행을 한다. 위대한 일은 움직이는 것이다.”
-로버트 루이 스티븐슨-

원더러스트 증후군과 유전학

여행의 욕구를 느끼지 못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들 내면은 새로운 지역을 발견해야 한다고 불안해하지 않는다. 그들에게 휴가는 쉬고 휴양하는 시간이거나, 호텔로 가는 것이다. 그리고 음식을 하거나 스스로 정리해야 할 필요가 없다. 모든 생각은 원더러스트 증후군과 완전히 반대이다. 당신이 한 지역에서 오래 머물 수 없는 절대적 욕구를 느낄 때, 여행이 당신의 삶의 중심이 되는 이유가 된다.

전문가에 따르면, 이런 모험정신이나 원더러스트 증후군은 단지 유행이 아니라고 한다. 그것은 우리의 유전자 안에 있다. 그것은 심지어 특정한 곳에 고정되어 있다: DRD4-7r, 도파민(기쁨 호르몬)의 수용체인 “여행 유전자”라고 부른다.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연구원인 데이비드 도브스는 이 유전자가 “사람들이 위험을 감수하도록 한다, 새로운 지역, 생각, 음식, 관계, 마약 또는 성적 기회를 탐험한다, 그리고 일반적으로 움직임, 변화와 모험을 받아들인다”라고 생각했다. 여행의 끊임없는 욕구 외에도, 이 유전자를 가진 사람들은 대담하고 창조적이다. 그들은 삶의 다른 문화와 방식을 배우고 싶어 하는 유형이다. 그들은 자신의 개인적 성장을 위해 무슨 일이든 할 수 있다.

여행 욕망

당신은 원더러스트 증후군이 있는가?

원더러스트 증후군인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과는 차별된 특징이 있다:

  • 예기치 못한 기회가 생길 경우를 대비해서 여권을 항상 준비하며, 만료기간이 많이 남아 있다. 그들은 변화를 좋아해서, 편안한 곳에서 떠나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 새로운 지역과 문화에 대한 그들의 호기심은 상상을 초월한다. 그것이 이런 사람들의 진정한 욕구이다. 그들이 저축하는 1페니는 새로운 모험으로 나아갈 것이다.
  • 여행에서 돌아올 때, 그들은 이미 다음 계획을 시작한다. 그들은 전문가들의 웹 페이지를 돌아보고, 다큐멘터리를 보며, 여행 가이드를 읽는다.

여행에 대한 열정과 세계를 보는 것은 단지 여행 유전자를 가져서만이 아니다. 게임과 상상력 통해 배운 우리의 어린 시절과도 관련이 있다.

집이라는 한계를 넘어서고 싶은 호기심이 발달 되는 단계이다. 그러나 학교를 졸업하고 어린 시절이 끝나더라도, 여전히 성인이 되어서 같은 (혹은 더 많은) 열정을 느끼는 사람이 아직도 있다.

“여행의 목적은 현실에 의한 상상력을 규제하며 어떻게 될 것인가 생각하기보다, 그들을 있는 그대로 볼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사뮤엘 존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