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할 수 없는 슬픔: 그 원인과 대처법은 무엇일까?

때로 이유 없이 슬퍼질 때가 있다. 왜 그런 슬픔을 느끼고 어떻게 대처하면 좋을지 알아보자.
설명할 수 없는 슬픔: 그 원인과 대처법은 무엇일까?

마지막 업데이트: 05 7월, 2022

가끔 아침에 일어나서 설명할 수 없는 슬픔 같은 감정에 빠져 모든 게 심드렁하게 느껴지는가? 게다가 평소보다 몸의 반응이 느리고 빛이나 큰 소리 같은 자극도 고통스럽게 느껴진다. 그 원인은 무엇일까?

내면의 무언가가 슬프다는 신호를 주고 정의할 수 없는 감정에 이상하게 억눌린 느낌이다. 또 누군가 무슨 일이 있냐고 물으면 그냥 이유 없이 기분이 안 좋은 거 같다고 대답하게 된다.

슬픔은 대개 그 원인이 명확하지만 뇌와 몸은 때때로 스스로 인식하지 못하는 감각을 생성하는 화학 반응의 집합체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자동 조종 작업을 계속한다. 즉, 뇌가 경고 신호를 보내고 있음에도 실제로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볼 수 없다는 의미다.

설명할 수 없는 슬픔 원인

설명할 수 없는 슬픔 식단

갑자기 슬픔에 빠져서 극도로 피곤하고 무기력해진다. 많은 사람이 경험하는 설명할 수 없는 슬픔의 원인은 무엇인지 다음에서 살펴보겠다.

1. 외적 요인

잘못된 식단이 원인일 수 있는데 신체가 필요로 하는 영양소 섭취를 제한하는 극단적인 식단을 따를 때 발생한다.

예를 들어, 단백질, 비타민, 철, 마그네슘 또는 인 같은 무기질이 부족한 식단은 많은 기본 기능을 약화할 수 있다. 몸에 영양이 부족하면 기분이 저조해지고 무기력해진다.

또한 계절성 정동 장애도 있다. 겨울에는 일조 시간이 짧고 습도가 높아서 설명할 수 없는 슬픔에 빠지고 우울증을 겪을 수 있다. 또한 수면 주기가 바뀌고 피로감과 무관심 증상을 보인다.

2. 설명할 수 없는 슬픔 내적 요인

설명할 수 없는 슬픔 호르몬

우선 신경 수준에서 슬플 때 뇌의 노르에피네프린과 세로토닌과 같은 신경 전달 물질이 급감하여 설명할 수 없는 슬픔을 유발한다. 갑자기 이러한 신경 전달 물질 수치가 떨어지는 이유는 무엇일까?

사실은 개인적 요인 같은 외부 요인 때문이다. 슬픔을 느끼는 데는 항상 이유가 있다.

갑자기 두통, 피로, 감기 및 독감과 같은 질병처럼 이상한 징후가 보일 수 있다. 면역 체계가 약해지고 신체화 현상을 겪는 이유는 몸이 마음의 염려에 반응하기 때문이다.

뇌 시상하부는 코르티코트로핀 을 분비하여 걱정에 반응하고 이어서 코르티솔 분비도 자극한다. 행동과 감정에 영향을 미쳐서 더 피곤하고 걱정스러우면서 위축된다.

슬픔은 항상 이유가 있다

슬픔을 상징하는 우산을 든 소녀

갑작스러운 슬픔에는 항상 이유가 있으며 가장 먼저 몸이 슬픔을 멈춰야 한다는 경고를 보낸다. 자신을 걱정시키는 것이 무엇인지 명확히 하려면 현실을 직시하고 곰곰이 생각해봐야 한다.

그러나 이러한 문제가 존재한다는 사실조차 부인하는 경우가 많다. 일, 자녀와 파트너에 관한 많은 의무와 바쁜 일상은 때로 인간다운 생활을 방해하고 기계처럼 살게 한다.

조용히 자신과 대화하며 상태가 생각만큼 좋지 않다는 사실을 받아들인다. 자신은 무적이 아니며 슬픔을 유발하는 그 무언가를 해결해야 한다. 단단한 갑옷을 벗고 마음속에 풀리지 않는 응어리가 무엇이 있는지 알아낸다.

몸은 이미 건강하지 않다는 단서를 제공했으니 자신을 돌보기 시작하십시오. 자기 삶을 계속 움직이게 하는 내면세계를 생각해 보자.

이 글은 어떤가요?
슬픔이 재발할 때: 움직일 수 없게 되는 순간
Wonderful Mind
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슬픔이 재발할 때: 움직일 수 없게 되는 순간

슬픔이 재발하는 순간은 생각보다 더 자주 발생한다. 슬픔을 좌절로서 인식하지 말고, 정상적인 부분으로 생각해야 한다. 한 걸음 뒤로 물러서는 것이 앞으로 더 나아갈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일 수 있다. 어느 누구도 완전히 슬픔을 극복할 수는 없고 슬픔이 재발할 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