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불안석증: 가만히 있을 수 없는 것

좌불안석증은 때로는 같은 증상을 가지고 있는 하지 불안 증후군과 혼동된다. 하지만, 특정 약물의 부작용이기 때문에 근본적인 원인이 다르다.

마지막 업데이트: 24 1월, 2021

좌불안석증 (Akathisia)은 신경질적이며 오랫동안 가만히 있지 못하고, 불쾌감과 현기증을 느낀다. 계속 움직여야 하는 것이 특징이다. 통념과는 다르게 좌불안석 증은 자주 처방되는 약물의 부작용이기 때문에 하지 불안 증후군과 관련이 없다.

많은 경우, 사람들은 의무감에 특정 약물을 복용하면서, 약물이 미칠 수 있는 모든 효과를 무시하는 경향이 있다. 그 결과, 많은 사람이 자신을 괴롭히는 특정 질병을 경험하고 그로 인해 의사로부터 복용 중인 약물에 부작용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예측하듯이, 약물로 인한 혼란스러운 상황의 변화는 모든 종류의 질병과 관련이 있다. 좌불안석증도 그중 하나다. 하지 불안 증후군으로 오진되기도 하는 부정적이고 장애를 일으키며 골치 아픈 증상을 나타낸다. 이런 상황은 흔해서, 치료가 필요하지 않지만, 신경 질환에 의해 치료받게 되는 경우가 많다.

치료법은 아무런 차이가 없다. 이러한 이유로 더 많은 요인, 근원을 고려하는 것이 중요하고, 통제할 수 없는 상황이 트리거가 되기도 한다. 이것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살펴보자.

좌불안석증: 증상, 근원 및 치료

좌불안석증은 가만히 있지 못하는 운동 장애이다. 실제로 하지 불안 증후군보다 훨씬 심각하고 문제가 되는 상황을 포함한다.

그 이유는 주된 움직임이 일어나는 하지에만 집중하는 것이 아니라 몸 전체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상상할 수 있듯이, 움직임을 멈출 수 없다는 것에 화가 난다.

따라서 이 상태는 다양한 심리적 증상을 동반한다. 분명하게 이 신체적 불안감은 여러 가지 면에서 감정에 영향을 미친다.

예를 들어, 일하면서 가만히 있지 못하고 적절한 자세를 취할 수 없어서 생기는 괴로움은 골치 아픈 상황을 만든다. 또한, 이들은 운전하거나 쉬기 위해 누울 수 없다.

또한 이 장애는 특정 약물이 신체에 영향을 미치고, 모든 연령대의 사람에게 영향을 준다.

일부 환자는 어지러움과 구토와 같은 간단한 증상을 완화하기 위해 치료를 받는다. 계속된 약물 복용이 원인이 된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다. 손가락으로 표면을 쉬지 않고 두드리거나 집중할 수 없다.

좌불안석증의 증상

신경학은 이런 종류의 변화를 연구하는 분야이다. 이 장애를 하지 불안 증후군과 혼동하는 것이 매우 흔한 것은 사실이지만, 좌불안석증의 증상이 훨씬 광범위하다.

좌불안석 증의 일반적인 특성은 다음과 같다

  • 지속적인 움직임.
  • 다리가 얼얼하고 가려운 느낌.
  • 손가락을 계속 두드리는 행동.
  • 가려운 피부.
  • 스트레스 및 불안.
  • 수면장애.
  • 심각한 경우 공황 장애.

근원은 무엇인가?

시작 부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운동 장애의 원인은 특정 약물의 부작용이다.

근원은 거의 항정신병 약물치료와 선택적 세로토닌 재흡수 저해제와 같은 항우울제에 있다.

마찬가지로, 구토와 어지럼증 치료제로 인해 많은 환자가 좌불안석증을 앓고 있다.

또한 도파민 치료의 결과로 파킨슨병 환자에게 좌불안석증이 일반적으로 나타난다.

그러나 이러한 부작용이 모든 환자에게 나타나는 것은 아니다.

이러한 증상은 일반적으로 약물 투여량이 많을 때 발생한다. 따라서 할로페리돌 및 리스페리돈과 같은 1세대 및 2세대 항정신병약을 복용하는 사람에게 흔히 나타난다.

좌불안석증 진단 과정

일반적으로 환자가 향정신성 약물로 치료를 받을 때 의료 전문가의 첫 번째 직관은 이러한 증상이 약물의 효과일 수 있다는 것이다.

또한, 의사는 일부 사람들이 전형적인 항우울제 또는 어지러움에 대한 약의 부작용을 나타낸다고 한다.

그러므로 의사들은 이러한 사례를 연구할 때 매우 신중하다. 좌불안석증의 유무를 판단하기 위해 의사가 일반적으로 따르는 진단 기준을 살펴보자.

  • 환자의 병력 분석.
  • 증상에 대한 시작점 파악.
  • 사람의 움직임에 대한 평가(좌불안석 증은 지속적인 움직임이 나타나기 때문에 매우 분명하다.).
  • 운동 증상과 함께, 개인은 많은 걱정과 스트레스를 받는다.

이 운동 장애의 치료법은 무엇인가?

하지 불안 증후군과 다르게 좌불안석증은 예후가 좋다. 사실, 약물의 복용량을 줄이거나 빼는 것만으로도 증상이 멈출 수 있다.

특정 환자들이 항정신병 약물과 높은 복용량으로 치료를 유지할 때 문제가 발생한다.

이러한 상황에서 의사는 유사한 특성을 가진 다른 약물을 제공할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환자가 필요로 하는 가장 적합한 옵션을 찾을 때까지 다양한 방법을 시도해야 한다.

결론적으로, 이러한 유형의 장애와 변화에 대한 분명한 사실을 알게 된다. 많은 경우, 사람들은 웰빙과 건강을 약물에 의존한다. 자가 치료만큼 위험한 것은 없다.

항상 좋은 치료를 받고 부작용의 증상을 빠르게 잘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Wonderful MindRead it in Wonderful Mind
하지불안 증후군: 아주 흔한 신경계 질환

하지불안 증후군(Restless Legs Syndrome)은 현재 가장 흔한 신경계 질환 중 하나다. 이 질환이 생기면 다리가 매우 불편하게 얼얼하고 가려운 느낌이 들며, 다리를 계속 움직이고 싶어진다. 이 질환은 사람의 수면에만 영향을 미치는 것이 아니라...



  • Linazasoro G. Trastornos del movimiento inducidos por fármacos. En:López del Val J, Linazasoro G. Los Trastornos del Movimiento. 3ª Edición. Madrid. Línea de Comunicación. 2004; 249-262.
  • Gershanik OS. Drug induced dyskinesias. En Jankovic J, Tolosa E. Parkinson Disease and Movement Disorders. 4a edición. Philadelphia. Lippincott Williams & Wilkins 2002; 368-369.
  • Kahn EM, Munetz MR, Davies MA, Schulz SC. Akathisia: clinical phenomenology and relationship to tardive dyskinesia. Compr Psychiatry 1992; 33(4): 233-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