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트루먼 쇼’와 깨어나는 의식

· 2018-09-29

트루먼 쇼‘(Peter Weir, 1998)는 개봉한 지 20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철학과 심리학에서 소중한 교재로서 역할을 하고 있다. 이 영화는 인간 사회의 미디어와 상징을 사용하여 인간의 의식을 각성시키는 복잡한 과정을 명확하게 묘사하고 있다.

양심과 의식은 같은 근원에서 비롯된다

양심을 깨우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이해하려면, 우선 양심이 무엇인지, 의식이 무엇인지를 이해해야 한다.

웹스터 사전에 따르면, 인간의 양심은 “올바른 것, 옳은 것, 도덕적으로 좋은 것으로 간주되는 것에 대한 양립성”이고, 인간의 의식은 “감각, 감정, 의지 및 생각으로 특징되는 상태”이다.

그러므로, 의식의 각성은 곧 사람이 자신이 세상에 존재하는 것만이 아님을 의식하고, 자신이 비로소 세상에 존재한다는 것을 인식할 때 발생한다. 자신이 세상에 속한다는 것을 깨달을 때, 의식도 각성한다.

또한, 이 과정을 우리의 초월성을 깨닫는 시간으로 인식할 수 있다. 이 순간, 우리가 말한 모든 것을 의심하게 만드는 스파크가 우리 내부에서 발생하게 된다.

이 시점에 이르면, 우리는 이미 알고 있는 개념과 함께 살기로 결정하거나, 우리 자신의 ‘동굴’을 떠나기 위해 두려움과 불안정을 극복할 수 있다.

영화 '트루먼 쇼'와 깨어나는 양심

‘동굴’의 신화

그리스의 철학자, 플라톤(427-347 AC)은 인간의 지식을 상징하는 ‘동굴’ 우화를 만들었다. 그의 이론에 따르면 인간은 동굴에 있는 죄수와 같다. 그리고, 그가 아는 ​​모든 것은 그저 현실의 그림자나 반사일 뿐이다.

그러나, 우리의 실제의 삶은 동굴 밖에서 일어나고 있다. 우리가 결코 동굴을 떠나지 않았기 때문에, 우리가 이해하기 못하는 것뿐이다. 그리고, 우리는 그림자 속에서 하는 작업에 익숙하다. 다시 말해서, 우리는 무엇이 진짜인지 아니면 무엇을 두려워하는지도 깨닫지 못하고 있다.

우리의 동굴은 무엇일까? 우리는 우리 가족이 사는 집과 주변 환경에서 영향을 받으며 자라난다. 보통, 어린 시절에 일련의 가치들이 우리에게 주입된다. 종교적, 정치적 또는 그 사이의 다른 모든 것이 우리에게 영향을 줄 수 있다.

우리는 특정 공동체에서 태어났고 영향을 받고 그 공동체를 믿으면서 자라난다. 이는 우리의 정체성을 부여한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새로운 것을 좋아하지 않는 것이다. 자신의 정체성을 잃을까봐 두려워한다.

인간은 항상 안전을 추구한다. 그러므로 우리가 사랑하는 사람들이 받아들이는 전통을 같이 받아들이는 경향이 생겨난다. 그러나 사회도, 가족도 우리가 스스로 ‘볼 수 있는’ 방법을 가르쳐주지 않는다.

사회나 가족은 비판적인 사고를 장려하지 않는다. 아이가 분석하고 비교하며, 자신의 견해를 가질 수 있도록 가르치는 어른과 자라는 어린이는 거의 없다. 아무도 자기 인식을 스스로 만들 것을 권하지 않는다.

영화 '트루먼 쇼'와 깨어나는 양심

영화 ‘트루먼 쇼’ – 트루먼의 각성

영화 ‘트루먼 쇼’의 주인공인  트루먼은 자신의 결정을 스스로 내려본 적이 없는 사람이다. 그는 탄생의 순간부터 어느 텔레비전 프로그램이 그를 쇼의 주인공으로 점찍어서 데려갔다.

그가 하는 모든 결정(데이트, 결혼, 집 구입, 직장 등)들은 실제로 그가 내린 결정이 아니다. 텔레비전 프로그램 PD는 모든 행동을 유도한다. 마치 신의 인도인 것처럼 말이다.

트루먼은 행복하지만, 모든 것을 완전히 잊어 버린 채 살고 있다. 그는 PD가 그를 위해 지은 거대한 돔에서 살고 있다. 그가 살고 있는 ‘트루먼 쇼’의 도시도, 그를 위해 지은 것이나 다름이 없다.

그가 자신의 삶에 대한 무언가를 의심하거나 혹은 의구심이 들 때가 있지만 그는 두려움에 의해 제어되기 때문에 자신의 세상을 떠날 수가 없다. 프로그램 PD는 트루먼에게 바다에 대한 두려움을, 자신과 자신의 아버지가 함께 경험한 트라우마의 형태로 심어놓았다.

그러나, 더 이상 의심을 무시할 수 없는 시점이 찾아온다. 그의 세계는 진짜 세계가 아니었기 때문이다.

사실, 우리는 모두 트루먼과 같다. 우리가 진정한 존재가 될 수있는 유일한 기회는 우리가 자신의 세상에 대한 의구심과 자각을 느낄 때뿐이다. 우리의 의지는 저 너머에서 우리를 기다리는 것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유일한 수단이다.

영화 '트루먼 쇼'와 깨어나는 양심

사고는 자유의 가장 순수한 행위이다

우리가 의식을 일깨울 때, 우리는 편안함과 주변을 떠나기 위한 힘과 결단력을 얻게 된다. 평범함에서 멀어지면 그것이 더 분명해질 것이라는 느낌이 우리를 격려해준다.

그리고 나중에, 우리는 스스로에게 묻는다. “내 인생에서 무엇을 하고 싶은 걸까? 내 믿음이 여전히 나를 만족시키고 있는 걸까? 나는 누구를 신뢰할 수 있을까? 나는 무엇을 믿을 수 있었을까? 나의 진실은 무엇일까?”

당신의 답은 다른 사람의 의견보다 훨씬 귀중한 것이고, 또 귀중해야 한다. 그것들은 당신에게 완벽하기 때문이다. 그들은 당신을 위해서만 만들어졌지, 다른 누군가를 위해서 존재하는 것이 아니다.

우리 모두가 책임감(가족, 학교, 직장 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우리가 자유롭지는 않다고 생각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하지만 실제로 생각하면, 우리의 책임이 오히려 가장 자유로운 행동이다.

우리는 원하는 것을 자유롭게 생각하고 상상할 수 있다. 이러한 생각을 바탕으로, 자유롭게 결정을 내릴 수 있다. 트루먼 – 그도 진실을 알게 될 기회를 얻었다.

우리가 아는 것과 항상 배운 것을 고수하지 않으면 비로소 성장의 길에 들어서게 된다. 우리는 미지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고, 진정한 자신에 대해 알고자 할 수 있다.

그때는 바로 우리 자신의 길을 만들어서, 우리 자신의 원칙, 가치 및 신념을 습득할 때이다. 우리의 삶은 더 건강해지고 확실해지고, 불협화음도 덜해질 것이다.

두려움을 극복하면 더 자유로워질 것이다. 이렇게 하려면 두 가지, 즉 각성과 용기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