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청의 기술: 경청은 예술이다

25 5월, 2018

그렇다, 경청은 예술이다. 하지만, 모든 사람들이 잘 들어주는 법을 잘 알고 있지는 못한다. 또한, 다른 사람이 말하는 것을 멈출 때까지 조용히 침묵을 유지하는 것은, 듣는 것과 같지 않다. 다른 사람이 자신의 생각을 설명하는 동안, 당신이 말하고자 하는 것에 대해 생각하는 것도 듣는 것과 같지 않다.

경청이란 자신이 듣고 있는 것을 처리하고, 그 말에 의미를 부여하며, 이해하려고 노력하는 것을 의미한다. 자신의 관점에서 그들이 당신과 공유하려고 하는 것을 이해하는 것이다. 이런 의미에서 보건대, 침묵은 때때로 말보다 훨씬 더 많은 것을 말한다. 이 때문에, 잘 듣는 법을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

경청의 기술

여러 번 듣는다고 해서, 그냥 듣는 것과 큰 차이를 부르지는 않는다. 나중에 아무 말도 하지 않아도 된다. 그러나, 이 방법은 신뢰를 얻는 방법이다. 당신에게 이야기하는 사람과, 그 이야기를하는 사람의 감정을 이해해야 힌다. 인내와 타인 중심의 투자도 필요하다.

공유된 침묵은 당신을 다른 사람들과 연결시킨다. 그것은 그들이 의미하는 모든 것을 당신에게 의지할 수 있다고 말하는 방법과도 같다.

당신은 곧 듣는다는 것이, 자신의 말을 듣는 것을 그만두자마자 곧 마음의 문을 열어 준다는 것을 이해하게 될 것이다. 당신이 당신의 고민에 대해 생각하는 것을 그만두고, 그들의 고통을 보게 되는 순간, 당신은 당신에게 하는 말을 비로소 들어주기 시작하게 된다.  그 특별한 순간에, 최소한, 당신은 당신의 삶이 아니라, 그들의 삶을 중요하게 여기게 된다.

당신은 그들이 실제로 느끼는 것을, 그리고 당신이 그들이 진정으로 어떻게 생각하는지 듣고 싶을 것이다. 당신은 그들이, 당신이 그들을 위해 거기에 있어줄 것이라고 느끼기를 원할 것이다. 그리고, 당신은 “나도 알아.”, “나도 이해해.” 같은 쉬운 말만 하는 것으로 그치지는 않으려 할 것이다. 왜냐하면 이 말 자체로는 그다지 도움이 되지 않기 때문이다. 당신은 그들 옆에서, 들어주며, 있어줄 것이다.

경청을 위한 이상적인 환경 만들기

조용한 환경이 바로 듣기를 위한 이상적인 환경이다. 당신은 침묵을 원한다. 하지만 솔직히, 때로는 침묵이란 것 때문에 불편하다. 그러나, 침묵은 필수적인 것이다. 침묵은 우리가 듣는 말을 생각하고 처리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침묵을 개선할 수 없다면, 그 침묵을 깨뜨리지 마라.”  루트비히 반 베토벤

당신이 침묵을 다룰 수 있다면, 당신은 편한 환경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듣는 것은, 다른 사람이 필요로 하는 것에 대한 힌트를 제공하며, 우리가 그 이야기, 그리고 그 이야기를 전하는 방식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해준다.

침묵은 이야기를 계속하도록 초청하는 일시 정지와도 같다. 침묵은 당신도 자신의 말을 들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침묵은 말하기의 무대가 되어준다. 특히 말을 잘 못하는 사람이나, 말하기 전에 약간의 지원이 필요한 사람에게 효과적이다.

눈을 감고 귀를 기울이자

그저, 눈을 감고, 입을 다물고, 를 열면 된다. 두뇌와의 연결을 끊고 마음을 연결하자. 이제 당신은 들을 준비가 되었다. 주위의 모든 것이 고유한 소리의 파장을 가지고 있으며, 혹시 당신이 말하는 도중이라면, 그 소리를 들을 수 없다. 당신에게 말하는 사람은, 모두 자신이 누구인지, 자신이 무엇을 했는지에 관해 알려주려 한다. 당신 자신의 말만 들으려 한다면, 당신은 정말로 다른 사람들의 마음을 알 수는 없다.

단어를 더 이상 사용하지 않으려 한다는 것은, 그 대화를 끝내고, 상대방의 입을 다물게 하려는 것,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당신은 듣고 있지 않다. 때때로, 듣는다는 것은 응답이나 대답을 주지 않는 것을 의미할 수도 있다. 또는, 이야기를 마치고 나서, 포옹이나 가벼운 미소같은 신체적인 반응을 요구할 때도 있다.

우리가 듣는 것과, 그 내용에만 집중하자. 다른 사람이 당신에게 하고 싶은 말을 기꺼이 듣는 것에 집중하자. 그렇게 하면, 당신은 반응할 수 있고, 다음에 무엇을 말하고, 행동해야 하는지 알 수 있게 될 것이다.

대화

경청이란 예술이다. 왜냐면 사람들을 페인트붓과 같은 다채로운 스트로크로 연결해주기 때문이다. 경청은 아름다움이기 때문에, 우리가 이전에 모르던 것을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다. 당신에게 새로운 세계와 새로운 감정을 받아들이게 해준다. 듣기는 도움이 되는 방법을 제공해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