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스로 고립되지 않는 방법 5가지

세상으로부터 자신을 고립시키려는 의도가 없는 한 고독을 선호하는 것은 잘못이 아니다. 그러나 자칫하면 정신 건강이 나빠질 수 있으니 스스로 고립되지 않는 방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스스로 고립되지 않는 방법 5가지

마지막 업데이트: 30 5월, 2022

고독을 즐길 수는 있지만 세상과 단절하는 것은 결코 좋은 생각이 아니다. 세상과 단절된 상황에 부닥쳤다면 스스로 고립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 그렇다고 해서 항상 모임을 즐기라는 뜻이 아니라 자기 껍데기를 깨고 나와야 한다는 뜻이다. 그렇게 하지 못하면 결국 자신을 고립하는 상황에 부닥친다.

타인과 세상과의 연결은 자신을 풍요롭게 한다. 타인과의 관계를 끊는 일은 보통 정신을 약하게 하며 불안이나 우울 상태에 빠질 위험을 증가한다. 그러므로 스스로 고립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어떤 사람은 특별히 사교적이지 않고 그럴 의도도 없지만 사실 누구나 어느 정도 타인과의 교류가 필요하다.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며 한 집단에 속하는 것은 인간이 한 종으로서 진화하는 열쇠다. 완전한 고독 속에 사는 것은 인간의 본성이 아니다. 다음에서 스스로 고립되지 않는 방법 5가지를 살펴보도록 하자.

“항상 안전하고 현명하게 지원을 아까지 말자.”

-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스스로 고립되지 않는 방법 5가지

1. 스스로 원하는 것을 알자

많은 사람이 고독을 사랑하고 편안해한다. 그러나 고독과 고립은 다르다. 고독을 사랑하는 사람들조차도 세상과의 접촉을 유지하며 고독 때문에 고통받는 일은 없다.

그러나 두려움이나 분노 때문에 자신을 고립하는 일은 별개의 문제다. 타인과 연결하려는 시도가 더 이상 실패하지 않도록 단순히 사회로부터의 격리를 선택하는 사람도 있다.

스스로 고립되지 취미
외로움이 자기 삶에 긍정적인 요소를 가져다주는지 아니면 일종의 자기 배제인지를 지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2. 취향과 취미 회복하기

자신을 고립시키지 않고 싶다면 취향과 취미를 회복하는 것이 훌륭한 출발점이 된다. 온라인을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며 최근에는 같은 관심사를 가진 동호회도 많으니 고립에서 벗어나는 데 도움이 된다.

물론 가상 공간만은 취미 관련 강의나 대면 모임에 가입하는 동기를 부여한다. 비슷한 취향과 취미는 많은 사람을 하나로 묶는 훌륭한 연결 고리가 된다.

3. 스스로 고립되지 않는 방법 5가지: 가까운 사람들과 교류하기

인간은 대부분 타인과 친밀하게 생활한다. 그러나 고립된 사람들은 삶의 속도에서 뒤처지는 경우가 많으니 다시 사람들에게 접근할 가치가 있다.

또한 다소 피상적인 관계의 사람들이 있는 이웃, 같은 교회 신자, 단골 가게의 판매원 등과의 상호 작용을 확장해도 스스로 고립되는 일을 멈출 수 있다.

4. 모임에 일부러 참석하기

너무 잦은 고립은 악순환이 되고 타인과 결속해야 하는 동기가 줄어든다. 극단적으로 가지 않는 선에서 상황을 조금 강요해야 할 때도 있다.

유연하고 관대한 태도는 필수다. 한 번의 사교 모임 참석으로 세상이 바뀔 리는 없지만 고립의 고리를 끊는 데 있어 중요한 단계가 될 것이다.

스스로 고립되지 사교성
고립에 익숙해지면 타인과의 만남이 쉽지 않지만 반드시 필요한 일이다.

5. 적극성 키우기

다른 사람과의 접촉을 거부하는 사람은 대화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훈련이 부족할 때가 많다. 따라서 적극성을 발전시키는 것이 좋다.

적극성에 관한 정보는 인터넷에서 흔히 검색할 수 있다. 적극성에 관해 가능한 한 많은 정보로 무장하고 이 능력을 훈련하도록 하자. 처음에는 어렵게 느껴질 수 있지만 충분히 노력할 만한 가치가 있다. 적극성은 삶을 풍요롭게 하고 정신 건강을 강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글은 어떤가요?
오늘날의 아이들은 끝없는 고독을 느낀다
Wonderful Mind
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오늘날의 아이들은 끝없는 고독을 느낀다

오늘은 끝없는 고독을 느끼는 아이들에 관한 글이다. 주변에서 우리는 “어른스러운” 아이들을 많이 봐왔다. 종종  아이들에게 우는 것은 나쁘다고 가르치는 부모님들을 볼 수 있다. “어릴 때 기강이 잡혀야 한다.”고 말한다.



  • Carmenate Rodríguez, I. D., & Marín Acosta, A. (2021). Aislamiento social, tecnología y salud mental. Multimed25(5).
  • Gené-Badia, J., Ruiz-Sánchez, M., Obiols-Masó, N., Puig, L. O., & Jiménez, E. L. (2016). Aislamiento social y soledad: ¿qué podemos hacer los equipos de atención primaria? Atención primaria, 48(9), 604-609.
  • González, L. G., & Kasparane, A. G. (2009). Asertividad: un análisis teórico-empírico. Enseñanza e investigación en psicología14(2), 403-425.
  • Pereira, M. L. N. (2008). Relaciones interpersonales adecuadas mediante una comunicación y conducta asertivas/Adequate human relationships through an assertive conducts and communication. Actualidades investigativas en educación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