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자지 않으면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

흥미로운 연구에 따르면 수면 부족과 외로움 사이에는 연관성이 있다. 오늘 이 글에서 우리는 이 둘이 어떻게 관련되어 있는지를 이야기할 것이다.
잘 자지 않으면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

마지막 업데이트: 31 12월, 2020

수면 부족과 외로움은 점점 더 일반적인 상태가 되어가고 있다. 그리고 외로움을 느끼는 상태는 현저히 증가했다. 영국에는 심지어 외로움 담당 장관도 있을 정도다. 잠을 잘 자지 못하는 것도 지구상의 많은 사람에게 기정사실이 되었다.

잘 자지 않으면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

이러한 현상 중 어느 것도 우리에게 새로워 보이진 않는다. 그러나 이 연구의 참신한 점은 둘 사이의 연관성을 발견했다는 데에 있다.

데이터에 따르면 잠이 부족할 경우 외로움을 느끼게 된다고 한다. 그 연구에서는 이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지만, 다른 데이터에 따르면 고독을 잘 처리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종종 수면에 어려움을 겪는다고 한다.

잘 자지 않으면 다른 감정이 생길 수 있다. 또 우리는 충분히 자지 않으면 기분에 영향이 미친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즉, 수면 부족은 동기가 없고 짜증이 난다고 느끼게 만든다.

잠을 깊이 자지 않으면 주의를 집중하고 유지하는 능력에도 영향이 미칠 수 있다. 오늘 우리가 이야기할 연구는 위에서 언급했듯이 잘 자지 않으면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수면은 최고의 명상이다.”

달라이 라마(Dalai Lama)

잘 자지 않으면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

캘리포니아 버클리 대학교의 연구

캘리포니아 버클리 대학교의 신경학자인 에티 벤-시몬(Eti Ben-Simon)과 매슈 워커(Matthew Walker)는 수면 부족과 외로움 사이의 관계에 대해 흥미로운 연구를 수행했다.

그리고 그들은 2018년에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 저널에 그 결과를 발표했다.

140명의 지원자를 대상으로 한 선행 연구는 연구자들에게 초기 정보를 제공했다. 수면이 부족한 밤에 참가자들은 고립된 느낌이 들었고 대화할 사람이 없다고 느꼈다. 벤-시몬과 워커는 이러한 결과를 확인하고 자세히 설명하기 원했다.

이를 위해 그들은 18명의 젊은이에게 방해 없이 집에서 밤새도록 자라고 요청했다. 그리고 다음 날 밤 그들은 실험실에서 밤새 깨어 있어야 했다. 자원봉사자들이 1분이라도 잠들지 않도록 연구자들은 그들이 다양한 활동에 참여하게 했다.

그 후 그들은 자원봉사자들에게 그들을 향해 걸어오는 한 사람의 비디오를 보여주었다. 그들은 그 사람이 너무 가까워지는 것처럼 느껴지면 자원봉사자들에게 버튼을 누르도록 요청했다. 그들은 평균적으로 참가자들이 밤새 잤을 때보다 15% 더 멀리 떨어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수면 손실의 영향

연구원들은 또한 비디오 속의 사람이 가까워졌을 때 수면 상실이 뇌가 위협 및 위험과 관련한 영역에서 더 많은 활성화를 유발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즉, 그들은 다른 사람과 가까워지는 것이 위험하다고 느꼈다.

그 연구는 또한 잠을 잘 자지 못하였던 자원봉사자들이 사회화와 관련한 뇌 영역의 활동을 감소시켰음을 발견했다. 이는 그들이 다른 사람들과 상호 작용하려는 동기가 적다는 것을 의미한다.

더욱이 연구에 참여한 사람들은 더 외로움을 느꼈다고 말했다. 연구에서 언급했듯이 “사회적 고립 및 대인 관계로부터의 철회와 관련된 많은 요인이 있지만, 최근의 증거는 불충분한 수면이 그러한 요인 중 하나일 수 있음을 시사한다.

잘 자지 않으면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 2단계

에티 벤-시몬과 매슈 워커는 연구의 두 번째 단계를 수행하였으며 이번에는 1,000명의 지원자와 함께했다.

그들은 첫 번째 실험에서 각 참가자에게 자원봉사자 18명의 비디오를 보여주었다. 각 녹음은 1분 조금 넘게 지속했으며 단순히 비공식적인 주제에 관해 이야기하는 자원봉사자 중 한 명이었다. 그런 다음 연구자들은 10점짜리 설문지를 그들에게 작성하게 했다.

비디오의 절반은 잠을 깊이 잔 후, 나머지 절반은 자원봉사자들이 밤을 새운 후 촬영되었다. 그러나 그들은 이 정보를 두 번째 자원봉사자 그룹과 공유하지 않았다. 그들은 단순히 임의의 순서로 비디오를 보여주었다. 그런 다음 그들은 자원봉사자 중 누가 외로워 보이는지 물었다. 비디오를 본 대부분의 시청자는 잠을 자지 못한 사람들을 식별했다. 그들은 또한 그 사람들이 사회화하려는 동기나 의도가 부족한 것 같다는 사실을 알아차렸다고 말했다.

2단계

연구 결과

실험의 마지막 부분에서 그들은 1,000명의 지원자에게 18명의 초기 지원자들의 비디오를 보고 자신의 감정에 관해 이야기하도록 요청했다. 그 결과는 놀라웠다. 잠을 자지 않은 참가자들을 보는 것만으로도 그들은 외로움을 느꼈다.

연구자들은 외로움도 어떤 면에서 ‘전염성’이 있다고 지적한다. 많은 참가자가 수면 부족의 영상을 본 후 더 외로움을 느꼈다고 설명했다.

과학자들이 도달하는 결론은 잠을 잘 자지 못하면 사회화에 취약해진다는 것이다. 또한, 다른 사람들의 거부감도 유발한다.

하지만 좋은 소식은 한 번의 숙면 만으로도 이 모든 걸 사라지게 할 수 있다는 것이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흐린 날은 우리를 슬프게 만들까?
Wonderful MindRead it in Wonderful Mind
흐린 날은 우리를 슬프게 만들까?

흐린 날에는 기분이 좋지 않은가? 걱정하지 말자. 많은 사람이 이를 경험한다. 실제로 사람들은 흐리고 어두운 날에 슬퍼한다. 이 현상은 생물학적 및 심리적 설명을 모두 가지고 있다. 오늘 이 글에서는 왜 이런 일이 발생하는지 알아보려고 한다.



  • López, M. F. (2018). Cómo dormir mejor: Guía práctica para mal dormidos. EDICIONES 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