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면 더 행복해질까?

부정적인 감정을 경험하는 건 좋지 않지만, 감정을 받아들이는 법을 배우면 건강과 웰빙에 매우 유익할 수 있다.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면 더 행복해질까?

마지막 업데이트: 02 9월, 2019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면 사람은 행복해질까? 오늘의 글에서 알아보자.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면 사람은 행복해질까?

부정적인 감정을 경험하는 건 물론 즐겁지 않다. 만약 우리의 뇌가 즐거움을 추구하고 고통을 피하도록 고안되었다고 생각한다면 그건 매우 고통스러운 일일 수 있다. 그래서 그 감정을 받아들이기가 너무 복잡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받아들이는 게 어렵다고 하더라도, 그렇게 하면 건강에는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

사람들은 두려움, 슬픔 또는 분노와 같은 부정적인 감정을 억누르는 경향이 있다. 문제는 이러한 감정을 억누르면 해롭고 장기적으로 신체적, 정신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사실이다. 감정을 피하거나 거부한다고 해서 감정이 사라지지는 않는다. 실제로는 그 반대다. 그 감정을 무시하려고 하면 할수록 그것은 더 커지고 큰 고통을 가져오는 경향이 있다.

따라서 건설적인 방식으로 부정적인 감정을 다루면 우리가 발전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이 과정을 통해 목표를 달성하고, 다른 사람들과 더 건강한 관계를 형성하며, 자신을 더 잘 알아갈 수 있다. 지금부터 이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자.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면 더 행복해질까?

판단 없이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면 ‘나’를 이해하기 쉬워진다

분노, 두려움 및 슬픔은 대부분 사람이 정기적으로 경험하는 감정이다. 이러한 감정은 우리 자신 및 우리의 필요에 대해 알게 해주지만, 제대로 관리하지 않으면 스트레스와 불안을 유발하는 경향이 있다. 이런 이유로, 사람들은 대부분 부정적인 감정을 피하거나 무시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진실은 부정적인 감정이 건강할 수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이러한 감정을 부정하거나 판단하지 않고 다루는 게 감정을 무시하는 것보다 훨씬 나을 수  있다. 

부정적인 감정을 다루는 법을 배우기란 어렵다. 결국, 그렇게 하려면 그 감정을 분석하고 그것이 우리에게 말하고자 하는 내용을 곰곰이생각해 보아야 한다. 그렇다고 해서 그 감정이 활개 치게 두라는 뜻은 아니다. 대신, 그 감정에 대해 정확히 알고 자신이 왜 그렇게 느끼는지를 이해해야 한다는 뜻이다.

다시 정리하자면, 자신이 느끼는 바를 부정하지 않고 그 부정적인 감정을 통제하에 두어야 한다.

수용과 고통의 차이

고통을 유발하는 부정적인 감정을 수용하는 것과 스스로가 지우는 고통의 차이를 인식하는 게 중요하다.

수용은 균형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항상 행복해야 한다는 압박감이 크기 때문에, 서구 사회에서는 균형을 이루기가 어렵다. 하지만 이는 우리의 심리적 안녕에 악영향을 줄 수 있는 비현실적인 기대다. 따라서 궁극적인 목표는 긍정과 부정의 균형을 맞추는 것이 되어야 한다. 그렇게 하면 삶의 만족도를 회복시킬 수 있다.

그러나 이는 시간과 노력이 소요되는 과정이다.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기란 쉽지 않기 때문이다. 다른 인지 습관과 마찬가지로, 이는 우리가 천천히 연습을 통해 개발하고 또 완벽하게 할 수 있는 하나의 기술이다.

“아픔은 불가피하지만, 고통은 선택적이다.”
~ -부다(Buddha)- ~

부정적인 감정을 다루기 위한 전략

전문가들은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고 처리하기 위한 다양한 전략을 고안해 냈다. TEARS HOPE가 바로 그 특별한 전략의 하나인데, 이는 세리 심즈(Ceri Sims)가 그녀의 연구에서 언급하면서 꽤 인기를 얻게 되었다.

TEARS

  • T – 가르치고 배우기(Teach and learn). 이 전략은 자기 인식을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자신의 신체와 마음에 대해 배우며, 그것이 다양한 감정 상태에 어떻게 반응하는지 확인하는 과정을 포함한다. 이 연습을 하면 왜 자신이 언제 그리고 왜 화가 나는지를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또한, 신체가 뇌로 보내는 신호를 쉽게 해석할 수도 있다.
  • E – 감각적이고 구체화된 경험을 표현하고 가능하게 하기(Express and enable sensory and embodied experiences). 이 기술을 일상 생활에서 일어하는 일에 대한 수용력을 높이기 위한 내부 개방성과 호기심을 장려한다.
  • R – 재평가 및 재프레임(Re-appraise and re-frame). 이 기술은 사물을 다르게 보는 법을 배우는 것으로 구성된다. 인지 행동 연습은 이 전략에 완벽하다.
  • S – 사회적 지원(Social support). 다른 사람들과 더 친밀해지고 자신에 대해 더 동정심을 느끼도록 노력해야 한다. 관계에 시간과 에너지를 투자하는 것도 중요하다. 명상과 마음 챙김은 여기서 매우 유용할 수 있다.

TEARS

HOPE

  • H – 쾌락적웰빙과 행복(Hedonic well-being/happiness). 연구에 따르면 긍정적인 감정과 부정적인 감정은 3:1의 비율을 유지하는 게 좋다고 한다. 즉, 매일 긍정적인 경험을 하는 게 중요하다. 행복한 추억에 집중하고 성공을 맛보아야 한다. 긍정적인 정신 상태로 보내는 시간을 늘리면 부정적인 감정을 보상할 수 있다.
  • O – 관찰하고 처리하기(Observe and attend to). 이 기술은 마음 챙김을 연습하고 중요한 일에만 주의를 기울이는 것에 중점을 둔다.
  • P – 생리학 및 행동 변화(Physiology and behavioral changes). 휴식, 호흡 운동 및 자기 관리에 집중하는 게 생산적이고 유익하다.
  • E – 행복(Eudaimonia). 이 마지막 요소는 진실한 느낌과 삶의 개인적인 목표를 위해 싸우는 것이다.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면 기분이 좋아진다

대부분 의료 전문가들은 판단 없이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는 게 심리적 안녕을 향상하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는 데에 동의한다. 결과적으로, 대부분 심리학자는 이 감정을 관리하는 방법을 배우는 게 좋다고 말한다.

버클리 캘리포니아 대학교의 심리학 부교수인 아이리스 마우스(Iris Mauss)는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는 사람들이 그 감정을 덜 경험하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래서 이는 결국 더 나은 심리적 건강으로 이어진다.

또 연구 결과에 따르면 부정적인 감정에 영향을 덜 받는 사람들은 기분이 나쁘다고 느끼는 사람들보다 행복과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보고되는 경향이 있다고 한다.

보다시피, 부정적인 감정을 받아들이고 그에 따라 행동하는 건 우리의 정신 건강과 복지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부정적인 생각을 긍정적인 것으로 바꾸는 방법
La Mente es MaravillosaLeerlo en La Mente es Maravillosa
부정적인 생각을 긍정적인 것으로 바꾸는 방법

부정적이고 강박적인 생각을 다시 불러일으키는 것은 블랙홀에 갇혀 있는 것처럼 느끼게 할 수 있다. 따라서 부정적인 생각을 긍정적으로 바꾸는  법을 배우고 매일 적용하는 것은 불안감을 줄여주고 앞으로 전진할 수 있게 해준다.



  • Cacioppo JT, Gardner WL, Berntson GG. El sistema de afecto tiene componentes de procesamiento paralelos e integrativos: la forma sigue la función. Revista de Personalidad y Psicología Social. 1999; 76 (5): 839-855.
  • Cámaras R, Gullone E, Allen NB. Regulación emocional plena: una revisión integradora. Revisión de la psicología clínica. 2009; 29 (6): 560–572.
  • Sims, C. (2017). Second wave positive psychology coaching with difficult emotions: Introducing the mnemonic of ‘TEARS HOPE’. The Coaching Psychologist, 13(2), 66-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