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우울제: 다양한 유형, 효과, 부작용

· 2018-06-07

내가 공황 발작과 불안 발작을 겪게 된 지도 거의 3년이 지났다. 지난 몇 달간 발작은 훨씬 심해졌다. 어떤 날은 집, 또는 내 머릿속, 또는 닫힌 창문 속 어둠을 떠나지 못할 거라고 느꼈다. 나를 담당한 정신과 의사가 처방한 항우울제 및 불안 완화제를 먹은 지 일 년이 되었다. 의사는 시작하기 위해 소량의 플루옥세틴을 주었다.

평범한 증언은 수만 명의 사람이 처한 현실을 나타내고 있다. 모든 것을 집어 삼키는 그림자인 우울증은 다차원인 동시에 각 사람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사람들의 출신, 성별, 나라, 사회 계급은 상관없으며, 전세계의 35억명 이상의 사람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다.

우울증은 슬픔이 아닌 활기의 부재이다. 또한 절망, 어둠, 스스로의 정체성과 삶에 대한 의미 상실이기도 하다.

그러나 이는 전혀 이상할 것이 없다. 항우울제의 복용량은 지난 10년간 2배가 되었기 때문이다. 우리가 어떻게 “행복해지는지” 잊어버린 것일까? 아니면 의료 종사자들이 약을 나눠주어 인생의 문제를 쉽게 해결하려 하는 것일까? 이런 질문에 대한 답은 여전히 불분명하다. 여기엔 개인적인 요인 외에도 현재의 불경기와 모든 슬픔, 고통, 불편에 대한 화학적인 해결책을 찾기 위해 애쓰는 약학계 등 다양한 이유가 있기 때문에 답을 내놓기 쉽지 않다.

항우울제: 불행한 사람들을 위한 제약 시장

불행”대한 생물학적인 치료는 점점 성장하고 있고, 우리는 이를 알고 있다. 그러나 인생의 고통, 무관심, 동기의 부재, 절망 등을 넣은 이 쓰디쓴 칵테일은 사라질 수 없다. 다시 말해, 항우울제는 모든 상황에서 효과를 발휘하지는 않는다. 사실 의사들은 현재 다양한 종류의 장애를 부적절한 약물로 지나치게 처방하고 있다.

항우울제는 얼굴의 멍이나 상처를 덮는 화장이 아니다. 전문가들이 우선적으로 해야 할 일은 올바른 진단을 내리고, 가벼운 우울증과 같은 대부분의 경우 이런 약물을 처방하는 것이 필요하지 않다는 것을 이해하는 이다.

이를 좀 더 자세히 알아보고, 항우울제에 대해 더 배워 보자.

해파리와 여인

항우울제: 언제 사용할까?

누군가 환자에게 항우울제를 처방한다면, 보통 두 가지 일이 생긴다. 첫 번째는 환자가 정말로 자신의 병과 개인적인 현실, 맞서야 할 문제를 알아차리는 것이다.

거의 항상 일어나는 경우인 두 번째는 두려움과 의심의 조합이다. 이제 어떤 일이 일어날 것인가? 어떤 부작용이 일어날까? 일상 생활이 어떻게 변할까?

너무나 자주 일어나는 다른 일은 환자들이 여러 종류의 항우울제를 복용하는 것이다. 다양한 브랜드를 시도하고, 복용량을 조절하며, 체중이 증가하거나 감소하고, 수면 시간이 증가하거나 감소하며, 가장 효과적인 항우울제를 인터넷에 검색한다. 세르트랄린, 플루옥세틴, 파록세틴, 부프로피온 중 어떤 게 가장 효과적인가?

이 모든 것을 보고, 항상 이 약물의 효과에 대한 의심을 던지는 글을 읽으며, 우리는 왜 대부분의 경우 이 약물의 사용과 투여에 대한 논란이 있는지 이해해야 한다. 그래서 몇 가지 다른 점을 명확히 해야 하는 것이다.

왜 항우울제를 복용하는가?

  • 항우울제의 목적은 기분 장애와 관련된 증상을 감소하고, 완화하고, 치료하는 것이다. 그리고 좀 더 구체적으로, 항우울제는 연구가 뒷받침하는 대로, 심각한 우울증에 매우 효과적이다.
  • 항우울제는 진통제의 역할을 해 고통을 줄인다. 이는 이 약물이 결코 문제의 뿌리를 해결할 수는 없다는 것이다. 여기서 심리 치료가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 환자가 심각한 우울증을 겪을 때, 최소한 6개월 간은 치료를 받아야 한다. 그러나 재발을 방지하려는 목적이라면, 치료는 18개월까지 지속될 수 있다.
  • 항우울제가 실수로 자주 “행복의 약”으로 불린다는 사실을 기억하는 것이 좋다. 이런 종류의 약물은 결코 우리가 눈을 떠서 활기차지고, 동기를 찾고, 긍정적이 되어 안개와 절망을 걷어내도록 만들지 않는다. 항우울제를 복용하는 사람은 보통 무감각증을 겪는다.
항우울제 복용 남성

항우울제는 효과적인가?

항우울제의 효과에 대한 질문의 답은 “그렇다”이다. 그러나 가벼운 우울증대한 효과는 거의 없기 때문에, 여전히 물음표는 남아있다. 항우울제는 이별이나 고통을 이겨내고, 비행이나 대중 앞에서의 연설에 대한 두려움을 맞서도록 돕지는 않는다.

우리는 인생의 모든 문제에 대해 약을 투여할 수는 없지만, 심각한 우울증과 같은 극심한 병증의 경우 약을 쓸 수 있다. 심각한 우울증은 필요한 만큼 제대로 치료되고 있지 않다. 사실 우리는 미국의 약 1억 6천만명의 사람들이 심각한 우울증을 겪고 있으면서도 도움을 구하거나 치료를 받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항우울제의 종류

약학 시장은 복용법, 효과적인 복용 기간, 부작용에 따라 다양한 종류의 항우울제를 제공한다. 모든 항우울제가 결국 같은 목적을 가지고 있지만, 의사는 항우울제를 처방하기 다양한 요인을 점검해야 한다.

  • 환자의 나이 (아이들도 항우울제를 복용한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 증상.
  • 다른 병증의 유무.
  • 부작용.
  • 임신 여부.
  • 환자가 복용하는 다른 약물과의 상호 작용.

이제 당신이 마주할 지도 모르는 다양한 종류의 항우울제를 들여다 보자.

세포

선택적 세로토닌 재흡수 억제제, 또는 SSRIs

많은 전문가들이 이 종류의 항우울제로 시작하는 경향이 있다. 약물은 가장 적은 부작용을 동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모든 사람은 각자 다른 반응을 보인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선택적 세로토닌 재흡수 억제제의 몇 가지 예를 들자면, 플루옥세틴 (Prozac, Sarafe), 파록세틴 (Paxil, Pexeva), 세르트랄린 (Zoloft), 시탈로프램 (Celexa), 그리고 에스시탈로프람 (Lexapro)이 있다.

이 약물들은 임상적으로 가장 흔히 사용되며, 그 이름이 보여주듯이 신경 전달 물질에 영향을 주지 않고 특별히 세로토닌의 재흡수를 억제하는 항정신약이다.

선택적 세로토닌 노르에피네프린 재흡수 억제제, 또는 SNRIs

이 경우 우리는 벤라사핀과 둘로섹틴 등의 약물을 이야기하는 것이다. 이 약물들은 세로토닌과 노르에피네프린의 재흡수를 방지한다. 약물이 가지 신경 전달 물질에 맞서 작용할 때, 매우 빠른 효과가 나타난다.

“우울증을 정말 커다랗게 쌓아 올리셨군요. 그건 당신에게 주어진 게 아닙니다. 그러니 무너뜨릴 수 있습니다.”
-알버트 엘리스-

삼환계와 사환계 항우울제

최근까지 이들은 가장 흔하게 처방되었던 항우울제였다. 이 약들은 우리가 방금 이야기했던 항우울제와 거의 같은 효과인 세로토닌과 노르에피네프린의 재흡수를 멈추는 효과를 가지고 있다. 그러나 이 약물들은 가장 예측하기 어려우며, 보통 아세틸콜린, 히스타민, 도파민 등의 다른 호르몬에도 영향을 미친다. 이런 부정확하고 제어할 수 없는 효과로 인해 이 약물들은 매우 중독적이며 위험한 종류가 될 수 있다.

최근까지 이 약들은 가자 흔하게 사용되었던 항우울제였다. 그러나 다행히도, 위험 요인을 발견한 약학계에서 “선택적” 세로토닌 및 노르에피네프린 억제제와 같이 다른 호르몬에 영향을 주지 않는 다른 선택지를 시장에 내놓았다.

그러나 이런 종류의 항우울제는 여전히 매우 특별한 경우와 극히 심각한 우울증의 경우 사용되고 있다.

알약

모노아민 산화효소 억제제 (MAOIs)

모노아민 산화효소 억제제(MAOIs)시장의 번째 항우울제였다. 이 약은 모노아민 산화효소를 막으며 효과를 나타내고, 여기에 연관된 부작용은 몇몇 경우 매우 심각할 수 있다. 이는 첫 번째 아류형인 역전 불가능 모노아민 산화효소 억제제의 경우 더욱 심각하다.

나중에 나온 두 번째 아류형인 역전 가능 모노아민 산화효소 억제제(RIMAs)는 위험 부담이 좀 더 적었다. 그러나 말했듯이, 이 약은 너무 오래되어 세로토닌 재흡수를 억제하는 항우울제가 좀 더 흔히 사용된다.

항우울제의 부작용

여기서 둘러봤듯이, 모든 항우울제는 정도의 차이는 있을지라도 부작용을 동반한다. 가장 오래된 약인 삼환계 약은 새로운 약인 SSRIs만큼 효과가 있지만, 훨씬 더 위험하다. 그래서 반드시 전문가가 시작하는 약과, 복용량과 복용 기간을 정해야 하는 것이다. 복용 기간은 6개월에서 18개월 사이여야 한다.

이제 연관된 부작용을 검토해 보자.

MAOIs

MAOIs이제 그다지 흔히 처방되지 않는다. 이 약은 고혈압을 불러오고, 티라민을 포함한 음식, 예를 들어 특정 생선, 견과류, 치즈, 고기 등과 융합되면 매우 위험하다.

  • 방향 감각을 상실할 수 있다.
  • 집중력이 저하된다.
  • 어지럼증, 메스꺼움.
  • 화장실에 잘 갈 수 없다.
  • 남성의 경우 발기 부전이나 지루를 겪을 수 있다.
  • 이런 항우울제는 과다 복용할 경우 죽음에 이를 수 있다.

선택적 세로토닌 재흡수 억제제, 또는 SSRIs

  • 어지럼증과 불안증.
  • 성적 감손.
  • 기억력 장애.
  • 방뇨 어려움.
  • 짜증.
  • 체중 변화.
  • 심각한 경우, 자살 충동.
두통이 있는 여인

선택적 세로토닌 노르에피네프린 재흡수 억제제, 또는 SNRIs

이 약은 선택적 세로토닌 재흡수 억제제 또는 SSRIs와 같은 부작용을 가지고 있다.

삼환계

연관된 부작용은 전형적인 구강 건조에서부터 떨림과 심작 박동수 증가까지 나타날 수 있다.

  • 변비.
  • 나른함.
  • 체중 증가.
  • 방뇨 어려움.
  • 어지럼증과 방향 감각 상실.
  • 발기 부전 또는 지루.

삼환계 항우울제 또한 과다 복용할 경우 매우 위험하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결론

많은 항우울제는 내성과 중독을 불러올 있다. 이는 특히 삼환계의 경우 꼭 기억해야 한다. 항우울제의 복용을 중지하는 경우도 반드시 의사의 조언을 따라야 한다. 중단하는 데 비교적 오랜 기간이 걸릴 수 있기 때문에 매우 조심해야 한다. 이상적인 방법은 천천히 복용을 멈추고 몸이 새로운 상황을 조금씩 받아들이도록 하는 것이다.

“세상이 고통으로 가득 차 있다고 해도, 동시에 세상은 그 고통을 이겨내는 것으로도 가득 차 있다.”

-헬렌 켈러-

그리고 이 글에서 제시했듯이, 항우울제는 우울증을 이겨 내기 위한 유일무이한 방법이 아니다. 이는 특히 심각한 우울증의 경우 더욱 그렇다. 항우울제는 어렵고 복잡한 현실을 이겨 내기 위한 심리적인 도움과 인지 행동적 초점을 융합한 필수적이고 효과적이며 필요한 도구이다.

그러니 항우울제의 중요성에 대해 단 한 치의 의심도 가지지 말도록 하자. 그리고 우리 주변의 훌륭한 전문가들의 최고의 진단과 지지를 받는 것의 중요성 또한 의심하지 말자.

참고 문헌

– 데이비드 D. 번스 (1999) “항우울제에 대한 소비자 안내서”: 뉴욕, 윌리엄 모로우

– 아잔다, J.R. (2006), Guía práctica de Farmacología del Sistema Nervioso Central. Madrid: Ed. Creación y diseño.

– 살라자르, M.; 페랄타, C.; Pastor, J. (2006). Manual de Psicofarmacología. Madrid, Editorial Médica Panamericana.

  • Attard, A. (2012, December). Antidepressants. Medicine (United Kingdom). https://doi.org/10.1016/j.mpmed.2012.09.007
  • Azanza, J.R. (2006), Guía práctica de Farmacología del Sistema Nervioso Central. Madrid: Ed. Creación y diseño.
  • David D. Burns (2001) “Guía de antidepresivos de sentirse bien”: Madrid, PAIDOS IBERICA
  • Salazar, M.; Peralta, C.; Pastor, J. (2006). Manual de Psicofarmacología. Madrid, Editorial Médica Panamericana.
  • Uher, R., Farmer, A., Henigsberg, N., Rietschel, M., Mors, O., Maier, W., … Aitchison, KJ (2009). Reacciones adversas a los antidepresivos. British Journal of Psychiatry , 195 (3), 202-210. https://doi.org/10.1192/bjp.bp.108.0619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