능동적 참여를 유도하는 고령 친화 도시의 시대

고령 친화 도시란 무엇일까? 이름에서 어떠한 도시이고 장점이 무엇인지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노령 친화 도시를 만들기 위한 수단과 관련 정치 단체는 무엇이 있을까?
능동적 참여를 유도하는 고령 친화 도시의 시대

마지막 업데이트: 17 3월, 2021

인간은 타인과의 상호 작용이 꼭 필요하다. 인간은 다른 이와 감정, 사상과 행동을 교류하며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최근 이러한 장점을 살려 나이와 상관없이 인간의 상호작용을 촉진하는 공간인 고령 친화 도시가 유행하고 있다.

고령 친화 도시는 고령자들이 지역 사회 발달에 기여 하도록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는 동시에, 고령자 자신의 자주성과 존엄성 확립을 돕는다. 또 고령자가 안전하고 무시당하지 않는 삶을 영위하게 한다.

고령 친화 도시를 만들려면 고령자에 맞춘 변화가 필요하다.

현재 고령자가 지역 사회 발달에 기여할 수 있는 장소는 미래의 고령자에게도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고령 친화 상호 교류

고령 친화 도시 사례

현재 건설 중인 고령 친화 도시들이 많다. 은퇴 인구가 증가하는 미국에서는 플로리다 은퇴 마을처럼 포괄적 네트워크가 구축된 주택 공동체도 있다.

몰타는 고령 친화 국가로 고령자의 사회 참여는 물론 건강 증진에도 힘쓰는데 아래 사항에 초점을 맞춰 고령자 정책을 펼친다.

  • 사회 및 노동 시장 참여
  • 고령자의 독립과 자주성을 중시하며 도움받기 쉬운 친근한 환경 조성
  • 치매 환자처럼 특별한 보살핌이 필요한 고령자를 위한 전 사회적 훈련
  • 정신 건강을 위한 활동

포괄적 도시 개발로 인구 대부분이 거주하는 도시 안에서 대부분의 요구를 채울 수 있다.

고령 친화 도시 개발

고령 친화적인 도시가 웰빙에 도움이 될까?

일명 고령 포용적 도시라고도 불리며 웰빙을 향상한다. 실주민들이 존중받고 가치를 인정받는 지역 사회를 형성하므로 사회 건강의 기본인 유대감이 돈독하다.

고령자의 정서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서 고령자가 소외감을 느끼지 않으며 신체적 건강도 향상할 수 있다.

물론 정서적 건강만으로 장수할 수는 없지만 건강 관리의 훌륭한 시작점은 될 수 있다.

게다가 질병 예방을 촉진하는 환경을 만들게 된다. 창의적인 사고로 건강을 향상하는 방법을 찾으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데 고령 친화 도시의 고령자들을 진단 평가하는 연구도 시행되고 있다.

고령 친화 건강 관리

고령 친화적인 도시는 어떻게 건설해야 할까?

모든 사회 구성원의 노력이 필요하며 아래와 같은 다양한 변화가 수반되어야 한다.

  • 노동: 고령자 취업 기회를 높이고 사회 참여를 가능하게 한다.
  • 교육: 자기 계발과 웰빙 향상 방법을 더 많이 알 수 있어야 한다.
  • 재정: 고령자의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넉넉한 재정이 필요하다.
  • 정치: 고령 친화 도시를 장려하고 고령자 요구를 충족하며 보호할 수 있는 정책을 사용한다.
  • 도시: 고령자가 상호작용할 수 있는 공간을 개발한다.

세계 보건 기구에서는 위 조건을 충족하는 도시 보고서를 작성하여 효율적 관리 지침을 제시하며 특별한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을 위한 공간 건설을 권장한다.

삶의 질을 향상하는 고령자를 위한 도시 건설은 구성원 모두의 역할이 중요하다. 사회 구성원 모두가 서로 도와야만 실현할 수 있다.

이 글은 어떤가요?
양로원에서 보내는 노년기의 외로움
Wonderful Mind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양로원에서 보내는 노년기의 외로움

많은 노년기의 노인들이 양로원을 나쁘게 생각하지 않는다. 그러나 가족이 방문하지 않는다면 외로움에 빠진다. 요컨대, 우리는 노인들을 더 공경할 필요가 있다. 항상 곁에 있을 필요는 없으나, 자주 방문해라. 그들이 우리에게 베푼 것들을 잊어서는 안된다. 은혜를 갚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