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 부정: 좌절을 견디는 훈련

자발적으로 즐거움을 제한하거나 박탈하는 것이 무슨 의미가 있는지 궁금할 수도 있다. 불편함을 찾는 것이 아니라 피하는 것이 삶의 목표가 아닐까?
자기 부정: 좌절을 견디는 훈련
Sergio De Dios González

검토 및 승인: 심리학자 Sergio De Dios González.

작성자: Edith Sánchez

마지막 업데이트: 22 1월, 2023

즉각적인 만족에 전념하는 세상에서 자기 부정 또는 극기를 이야기하는 것이 이상하게 보일 수 있다. 자발적으로 즐거움을 제한하거나 박탈하는 것이 무슨 의미가 있는지 궁금할 수도 있다. 불편함을 찾는 것이 아니라 피하는 것이 삶의 목표가 아닐까?

그러나 스토아학파는 자기 부정이 많은 의미가 있다고 믿는다. 스토아 철학은 즐겁고 균형 잡힌 삶을 달성하는 방법으로 관용과 자제를 장려하는 철학적 교리다. 극기는 이러한 훌륭한 목표를 달성하는 방법이 될 것이다.

스토아학파는 행복의 열쇠 중 하나가 절제라고 믿는다. 또한 이 전제가 미덕으로 이어지고 삶이 더 행복해진다고 주장하며 과잉이 고통의 원인이라고 한다. 더욱이 극기가 잘 사는 데 필요한 절제와 미덕을 성취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지적한다.

“가장 값싼 음식과 거칠고 투박한 옷차림으로 만족할 수 있는 날을 정하고 자신이 가장 두려워한 상태인지 묻자.”

-세네카-

더 읽어보기: 소리내어 생각하면 정신 능력이 향상된다

자기 부정 스토아 학파
특정 쾌락을 박탈하는 것은 자제력을 기르는 데 도움이 된다.

극기

자기 부정은 자신에게 어떤 유형의 제한을 가하는 것으로 구성한다. 힘든 상황이나 어려운 경험을 통해 의식적으로 자신을 몰아붙이는 것을 의미할 수 있다. 자원에 관한 접근이 제한되는 특정 종류의 리얼리티 쇼 참가자들은 자기 부정을 실천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

유명한 철학자인 세네카와 같은 오래된 스토아학파 사상가들은 불편한 경험에 직면하기 위해 특정 순간을 예약할 것을 권장했다. 예를 들어, 불쾌한 음식을 먹거나, 맨발로 걷거나, 딱딱한 침대에서 자거나, 거친 옷을 입기도 했는데 그들의 목표는 무엇이었을까?

스토아학파 사상가들은 이러한 불편함을 피하는 방법을 아는 기술을 훈련하는 방법이라고 주장했다. 살아가면서 여러 번 어려운 상황을 겪어야 한다. 부족과 좌절을 잘 견딜 수 있을수록 이러한 상황을 원활하게 관리할 준비가 갖춰지면 심한 고통을 받을 필요가 없다.

자기 부정 경험

자기 부정은 어려운 상황에 직면할 준비를 하게 하고 일상생활에서 마음대로 사용할 수 있는 자원을 식별하고 가치 있게 여기도록 한다. 결과적으로 더 현실적이고 신중하게 만드는 연습이다.

이 연습을 수행하는 두 가지 방법이 있다. 첫 번째는 의도적으로 불편한 경험을 하는 것이다. 두 번째는 쾌락의 경험을 주기적으로 포기하는 데 있다. 어떤 경우에도 영웅적인 행동을 취해서는 안 되며 단지 몇 가지 간단한 일상 절차만 수행해야 한다.

권장되는 불편한 경험은 다음과 같다.

  • 추울 때 즉시 옷을 껴입지 않기
  •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 이용하기
  • 피곤해도 평소보다 일찍 일어나기
  • 특히 영양가 있는 불쾌한 것을 먹거나 마시기
  • 찬물에 샤워하기

물론 이러한 관행은 항상 합리적으로 수행한다. 건강이나 안녕을 위험에 빠뜨리면 안 된다. 쾌락의 제한과 관련하여 자기 부정을 실천하고 싶다면 다음을 시도할 수 있다.

  • 하루 동안 휴대전화를 끄기
  • 단식하기
  • 외모에 신경 쓰지 않고 외출하기
  • 저녁 식사 때 와인이나 커피를 건너뛰기
  • 몇 시간 또는 며칠 동안 금연하기
  • 사소하지만 즐거운 활동에 빠지지 않기
자기 부정 휴대전화 사용하지 않기
자기 부정은 좌절을 견디는 훈련이다.

자기 부정: 좌절 내성

결국 자기 부정좌절에 대한 내성을 훈련하는 방법이다. 어렵거나 극도로 까다로운 상황을 적절하게 관리하는 능력으로 의기소침이나 불안, 자신감 부족에 휩쓸리지 않는다는 의미다. 즉, 탄력성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특성이다.

모두 좌절에 대한 어느 정도의 관용을 개발할 필요가 있다. 평생 결코 실현되지 않을 특정 욕망을 경험하며 실수하고 종종 제한에 직면한다.

자기 부정은 좌절에 대한 내성을 높이는 방법이다. 결핍이나 불편함을 겪는 것은 불쾌한 일이지만 장기적으로 보면 고통을 덜 받고 가진 것을 더 많이 누리는 데 도움이 된다. 따라서 스토아학파 학자들의 조언처럼 적당히 수행할 가치가 있다.

이 글은 어떤가요?
긍정적으로 짜증을 해결하는 방법: 5가지 핵심 팁
Wonderful Mind
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긍정적으로 짜증을 해결하는 방법: 5가지 핵심 팁

오늘 글에서 소개할 5가지 필수적인 조언은, 적절히 연습했을 때 짜증을 해결하는 습관이 될 수 있다. 이렇게 하면 가장 불쾌한 감정 중 하나를 관리하면서 그 감정과의 직접적인 대립을 피함으로써 이득을 볼 수도 있다. 그러니 이 글을 읽고 짜증을 해결하는 방법을 알...



  • Carvajal-Camacho, G. Y., & Chadid-García, D. F. (2020). La filosofía como forma de vida en Pierre Hadot, prácticas estoicas para el cultivo de sí.
  • Corral-Verdugo, Víctor, Tapia-Fonllem, César, Ortiz-Valdez, Anais, & Fraijo-Sing, Blanca. (2013). Las virtudes de la humanidad, justicia y moderación y su relación con la conducta sustentable. Revista Latinoamericana de Psicología , 45 (3), 361-372. https://doi.org/10.14349/rlp.v45i3.1479
  • Hernández, I. (2004). Educar para la tolerancia: una labor en conjunto. Revista Mexicana de Ciencias Políticas y Sociales47(191), 161-174.

'원더풀 마인드' 콘텐츠는 오직 교육 및 정보 제공을 목적으로 하며 어떠한 경우든 전문가의 진단, 치료 또는 권고를 대신할 수 없습니다. 의문 가는 점이 있다면 반드시 전문가와 상담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