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드는 최고의 방법

내면의 안전 공간 만드는 법을 알고 싶은가? 그렇다면 이 기사를 통해 알아보자!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드는 최고의 방법

마지막 업데이트: 28 5월, 2021

여러 자극으로 가득 찬 세상에서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드는 일은 쉽지 않다. 하지만 사실은 그 반대다. 이는 엄청난 투자가 필요 없으면서도 보상이 아주 높은 일이다. 우리만의 공간에서 스스로와 재연결되면, 더 많은 것을 배워나감으로써 성장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과연 이것이 정확히 무슨 뜻일까? 안전 공간은 일상의 혼란스러운 상황이 우리를 압도하거나 모든 것을 흡수할 때 갈 수 있는 곳이다. 우리만이 갈 수 있는 개인적인 공간이며, 우리가 원하는 만큼 유약해질 기회를 얻을 수도 있는 곳이다.

모든 사람은 안전 공간에 대해 각각의 독특한 개념을 가진다. 이는 모든 사람에게 각각 다른 욕구가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런 안전 공간의 주요 기둥을 세우는 데는 모두에게 공통적인 기반이 있다.

이런 내면의 은신처를 만들기 위해서는 우리의 생각을 판단하지 않고 침묵할 수 있어야 한다. 그저 흘러가는 대로 생각을 두고 아무것도 하지 않아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이 이렇게 일상 속 작은 운동뿐인 시기에는 더더욱 그렇다.

이는 어떻게 보면 명상 연습이기도 하다. 다음으로는 우리만의 내적 은신처 만드는 법과 이 과정의 이로움에 대해 알아보자.

“침묵은 힘의 큰 원천이다.”

노자

내면의 안전 공간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드는 방법

이 공간은 도망칠 수 있는 공간이 아니라 그 반대가 돼야 한다. 우리 자신과 연결하고 동시에 일상의 불필요한 자극에서 벗어나는 용도로 사용해야 한다.

폭풍이 몰아칠 때, 우리가 은신할 수 있는 견고한 대지 같은 곳이다. 폭풍은 우리를 흔들고, 마비시키고, 압박을 가하는 모든 상황이다.

언제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들 수 있을까? 우리가 배워온 것에 대해 의문을 던질 때 만들 수 있다. 피상적인 것 그 이상을 볼 시간이 날 때 만들 수 있는 것이다. 어떻게 만들까? 어디서부터 시작할까? 이에 성공하기 위한 세 가지 주요 아이디어가 아래 나온다.

하루에 몇 분 정도는 아무것도 하지 않기

하루 중 몇 분 정도는 아무것도 하지 않으며 시간을 보내보자. 요령은 무언가를 기다려야 하는 시간(예를 들어, 병원 진료 대기 시간)을 이용하는 것이다. 음악 듣기나 다른 활동을 위해 바로 휴대전화를 켜지 말아보자.

대신, 이 순간 아무 생각하지 말고 그저 존재해 보자. 정신없는 일상 속에서 평온을 찾고 모든 것을 흘려보내자.

시간을 흘려보낼 자극을 찾지 않는 것이 목표이다. 이렇게 연습하면 하루의 다른 순간에도 이 운동을 적용할 수 있다.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몇 분 정도 명상을 하는 것처럼 말이다. 더 나아가, 집에 도착하자마자 소파에 누워 눈을 감고 긴장을 풀 수도 있다.

머리 비우기

내면의 은신처를 만들 수 있는 또 다른 작은 방법은 우리에게서 기대되는 모든 것들에서 우리 자신을 떼어내는 것이다. 또한, 다른 이들에 대한 기대감도 포기하자.

이는 우리가 우리의 본질과 연결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자아와 생각, 우리를 과거로 잡아끄는 모든 것을 놓아 버리자.

우리의 내적 안전 공간에서 모든 것이 시작되고 끝난다. 과거와 미래로의 집중을 멈추는 것이 목표라는 뜻이다.

이렇게 살아가면, 우리를 좌절시킬 수 있는 연결고리나 기대를 떨쳐내고 현재를 즐길 수 있다. 우리 외면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마주하기 위해, 정확한 순간에 우리 내면에서 일어나는 일들과 연결하는 것이다. 이러면 우리를 비틀거리게 할 상황들에서 품위 있게 나아갈 수 있다.

평온한 내면의 안전 공간 시각화하기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드는 또 다른 방법은 우리에게 평온과 안정감을 주는 공간을 시각화하는 것이다. 이는 해변, 사막 한가운데의 오아시스, 아니면 열대 우림일 수 있다.

우리에게 평화로운 반영을 위한 분출구가 필요할 때, 이런 정신적인 장소에 있는 것을 스스로 시각화하는 것이 목표이다.

장애물도 있을 것이다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들 때 특정한 장애물을 만날 수도 있다. 저항, 공포, 불확실성, 불안감, 고통 등이 그것들이다.

이 모든 것들은 과정의 한 부분일 뿐이다. 그렇기에 너무 걱정할 필요가 없다. 대신, 더 멀리 가 보자. 어떤 압박이나 요구도 없이, 점차 모양을 다져나가도록 하자.

게다가, 침묵에 정착했을 때는 이런 저항과 공포가 찾아오는 것이 정상이다. 우리는 생각이나 행동을 멈추는 데 익숙하지 않기 때문이다.

그래도 압도당하지는 말자. 조금씩 만들어나가야 하는 것임을 잊지 말자. 그렇기에, 이 습관을 매일 연습하자. 이렇게 일상 속에서 이것들을 모두 통합하면 마침내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들 수 있다. 이는 우리에게 큰 이로움을 줄 것이다.

내면의 안전 공간

내면의 안전 공간 만들기의 이점

이 은밀하고 개인적인 공간이 어떻게 우리를 도울까? 내면의 안전 공간을 가지는 가장 큰 이점은 우리에게 힘을 준다는 것이다. 변화, 복잡한 인생의 상황들, 위기들 속에 우리에게 힘이 필요할 때 말이다.

또한, 내면의 은신처를 만들면 누구도 우리를 판단하지 않는 곳을 가질 수 있다. 우리 자신과 연결되고 숨 쉴 수 있는 곳이다.

또 다른 이점은 갑작스러운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이다. 이는 특히, 이미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들어 오랜 시간 강화한 사람들에 적용된다. 안전 공간은 선입견을 품지 않은 관찰자의 관점에서 우리가 경험한 모든 것들을 완전히 이해할 수 있게 해주는 도구이다.

하지만 조심하자. 내면의 안전 공간은 우리의 모든 고통과 괴로움을 없애줄 마법 같은 장치는 아니다. 다양한 삶의 여러 상황을 차분하게 마주할 수 있는 곳이며, 많은 일에 압도당했을 때 갈 수 있는 곳이다.

마지막으로, 내면의 안전 공간을 만드는 것은 우리가 찾는 모든 것과 필요한 것이 이미 우리 안에 있다는 것을 이해하는 첫 번째 단계이다.

이 글은 어떤가요?
존 스웰러의 인지 부하 이론
Wonderful Mind그것을 읽으십시오 Wonderful Mind
존 스웰러의 인지 부하 이론

존 스웰러의 인지 부하 이론, 이는 사람이 인지적 구조와 부합하는 조건에서 더욱 나은 방법으로 학습하는 것을 제안한다. 인지 부하는 작업 기억이 한 번에 저장할 수 있는 정보의 양과 관련이 있다. 작업 기억은 용량이 제한되어 있다. 스웰러에 따르면 교수법은 과부하를 피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