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가족이 싫고, 오히려 낯선 사람들이 좋다

· 2018-09-01

가족이 싫고 오히려 낯선 사람들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있다. 가족은 우리가 사회의 일원이 되는 법을 배우기 위한 작은 우주가 되어준다. 하지만 이 세상에 완전한 인간이 없고, 완벽한 사회가 없는 것처럼 온전히 완벽한 가족은 존재하지 않는다.

모든 가족은 각기 어느 정도의 외상, 신경증 및 공허감을 경험하고 있다. 그러나 때로는 상당한 정도의 아픔을 겪는 경우도 있으며, 그 가족들은 매우 깊은 흉터를 남기게 된다.

설령 그 아픔이 작거나 명백하더라도, 그로 인한 증오는 항상 가족력에 남아 있다. 역설적으로 들리지만, 이것은 큰 사랑을 지녔던 관계여도 마찬가지로 예외는 없다.

그것은 바로 인간의 애정이다. 인간의 애정은 모순적이다. 가족이라 해도 이 진실에서 예외가 되지 못한다. 그래서 가족에 대한 원한과 소심함은 오히려 정상적인 것이다.

하지만 가족 관계 사이의 적대감은 사소한 증오가 아닐 수도 있다. 때로는 가족 관계가 심각하게 파괴될 수 있다. 어떤 사람들은 가족에 대한 전면적인 거부를 공개적으로 선언하는 경우도 있다. 그들은 자신의 가족을 혐오한다. 가족들을 부끄럽게 여긴다.

반면에, 우스운 일이지만 가족이 아닌 낯선 사람들, 가족의 일부가 아닌 사람들을 위해 커다란 감사와 존경을 동시에 공언하기도 한다.

왜 가족을 싫어하게 되는 걸까?

가족에 대한 증오는 본질적으로 모순된 개념이다. 한 가지 혹은 그 이상의 복잡한 관계가 있음을 의미하며, 자신을 싫어하는 면을 보이기도 한다. 유전적으로, 사회적으로 우리는 어쩔 수 없이 가족과 묶여있지 않을 수 없다.

하지만 그런데도 많은 사람들이 가족에 의해 거부되고, 자신이 사랑받지 못한다고 생각한다. 몸은 어른이지만, 마음은 아직도 자라나지 못한 아이인 것이다.

나는 가족이 싫고, 오히려 낯선 사람들이 좋다

가족에 대한 증오는 보통 실패를 겪었거나, 혹은 부모나 다른 사람에게서 심각하게 학대당하면서 시작된다. 가족 관계의 실패는 가족이 성장의 일부를 무시했을 때, 또는 가족이 겉과 속이 전혀 같지 않아서 일관성 없는 방식으로 자랐을 때, 혹은 자신이나 상대, 혹은 서로에 대한 높은 기대치를 가지고 있을 때 발생한다.

그리고 결국 학대가 생겨난다. 여기에는 신체적 또는 정서적 포기뿐만 아니라, 언어적, 신체적 또는 성적 학대도 당연히 포함된다. 태만 역시 학대이다. 체계적으로 사람의 가치를 부정하는 행위는 말 그대로 인간관계와 양육의 남용이라고 할 수 있다.

또 다른 상황은 가족 구성원이 자신을 부끄러워 하거나, 다른 사람보다 열등하다고 느끼는 경우이다.  그래서 그들은 자존심이 낮은 아이들을 키우게 된다.

이 유형의 가족은 대개 비밀리에 외부와의 접촉을 시도하고, 일반적인 접촉에 저항한다. 불행히도 이것은 증오의 씨앗을 뿌리고, 사람이 가족보다 낯선 사람들을 따르게 되는 주된 이유 중 하나가 된다.

낯선 이들도 때로는 인연이 된다

우리가 십대 청소년일 때 모든 가족은 여러 이유로 문제를 겪는다. 자신이 누구인지 밝혀 내고 있는 청소년기에 접어들었기 때문에 매우 자연스러운 일이다. 자녀로서 우리는 다소간 수동적으로 가족의 경계를 받아들일 수밖에 없다.

우리가 성장함에 따라 부모에게 질문하며 의문을 품게 되고, 그들의 실패와 실수를 인지하게 된다. 우리가 어른이 될 수 있게 하는 단계 중 하나는 정확하게 그 긴장을 극복하는 것이다.

나는 가족이 싫고, 오히려 낯선 사람들이 좋다

그렇다면 우리는 십대 때, 낯선 사람들이 우리에게 많은 의미를 갖게 된다. 당연히 친구들을 부모보다 더욱 생각하며, 신경을 쓰게 된다. 조금씩 우리는 이러한 모순을 탐색하고 균형을 찾는다. 우리가 결국 독립해 나가면서 일반적으로는 이러한 문제가 해결된다.

점차적으로 우리는 가족이 우리에게 무엇을 주었는지, 무엇이 사라졌는지를 깨닫게 된다. 대부분의 경우 우리는 가족이 우리를 다치게 하고 싶지 않다고 결론을 짓는다.

때로는 가족 간의 충돌이 정체된다. 어른이 된 아이는 집을 나가지 못하거나, 떠나더라도, 세상 밖이 무조건 햇빛이 찬란하고, 장밋빛이 아닌 것을 깨닫게 된다. 현실 세계에서 사람들은 약속을 깨고 우리의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한다.

가족의 결점을 무작정 가벼이 탓하는 사람을 찾는 것은 생각보다 쉽다. 우리는 낯선 사람들이 다른 사람들에게 삶이 더 쉽다고 믿는 함정에 빠져 있기도 하다. 그들은 더 나은 가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우리보다 더 나을 뿐일 수도 있다.

우리 자신의 가족을 미워하고, 낯선 사람을 숭배하는 것은 해결되지 못한 어린 시절의 가족 간의 갈등의 때늦은 표현이다. 그러나 다른 가정에서도 자신의 단절, 자신만의 비밀과 단점을 가지고 있을 뿐이다. 어쩌면 가족을 싫어하는 것은 우리가 책임을 지는 것을 피하는 데 도움이 될지도 모른다. 정말 중요한 자신의 문제를 피하는 핑계가 될  수도 있다.

그러나 우리가 가족의 문제를 극복하지 못한다면, 행복한 어른이 되기는 어려울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