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커밍: 감정과 기억에 관한 심리 스릴러

홈커밍: 감정과 기억에 관한 심리 스릴러

마지막 업데이트: 02 5월, 2019

홈커밍 은 유명 여배우 줄리아 로버츠가 출연한 TV 시리즈물이다. 아마존 프라임에서 얼마 방영되었다.

이 심리 스릴러는 시청자들의 반응을 뒤흔들었다. 주인공이 군 복무 중, 논란이 많은 과학적 발견을 하게되는 상황에 대해 다뤘다.

홈커밍: 감정과 기억에 관한 심리 스릴러

이 TV 시리즈물은 콜롬비아 대학과 맥길 대학의 연구팀이 수행한 조사 내용을 바탕으로 한다.

이 연구에서 동일한 뉴런안에 저장되어있는 다른 기억들을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것이 가능하다는 것이 보여졌다. 이 내용은 작년 커런트 바이올러지 저널에 발표되었다.

홈커밍 개요

이 TV 시리즈물은 미국 육군과 계약을 맺은 한 사설 조사팀에 관한 이야기다. 이들은 파견 후 집으로 돌아온 군인들의 재활 센터를 자처한다.

그들은 군인들에게 자신들의 건물에서 치료를 받고 정상적인 삶으로 돌아가도록 이야기한다.

이 회사는  경험이 많지 않은 심리학자(줄리아 로버츠)를 고용했다. 그들은 그녀를 이 센터를 책임지는 의무를 맡겼지만 그녀는 그녀 위에 위치한 다른 이의 명령을 받는다.

이 프로젝트는 사실 많은 전쟁 참전 용사들의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증상을 제거하는 새로운 신약을 실험하기 위함이었다.

이 사실은 이 심리학자인 하이디만 알고 있다. 하지만 그게 다가 아니다. 이 드라마를 보고 싶어하는 시청자들을 위해 내용을 더 누설하지는 않겠다.

홈커밍: 감정과 기억에 관한 심리 스릴러 01

실제 연구 조사

이 드라마의 플롯은 감정과 기억에 관한 놀라운 발견에서 시작된다. 컬럼비아 대학의 연구를 통해 같은 뉴런 안에 위치한 기억들을 선택적으로 삭제하는 방법이 발견됐다.

이 연구는 사람의 신경 화학 구성이 동일한 바다 군소에 수행되었다. 이 발견은 충격을 준 사건의 부정적인 심리 영향을 완화하고자 하는 다른 연구로 이어졌다.

화학적 수준에서 연관 및 비 연관 기억 사이에는 차이를 보인다. 우리가 저장하는 많은 정보들은 감정적으로 중립을 띤다.

하지만 우리가 저장하는 또 다른 정보는 감정과 연결되어있다. 이 두 가지가 합쳐져 어느 사건에 대한 기억을 이룬다.

연구자들은 각 유형의 기억이 신경세포가 기억을 저장하는데 이용하는 신경 전달 물질인 키나아제 M 단백질의 변이체를 사용한다는 것을 발견했다.

연관 기억은 PKM APL III를, 비연관 기억은 PKM APL I라는 변이체를 각각 사용한다.

연구 결과

이 연구는 고통스러운 기억의 일부를 해당 키나아제 변이체에 작용하는 억제제를 적용함으로써 삭제할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이 발견은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를 위한 새로운 치료법으로 이어질 수 있다.

외상후 스트레스장애를 관리하는데 여러가지 심리적 치료법이 있다. 하지만 치료는 이 장애를 완전히 없앨 수는 없다.

이로 인해 연구자들은 이제 약리학적 접근법을 개발하여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치료하고 환자가 가지고 있는 괴로운 기억들을 제거하려고 한다.

홈커밍: 감정과 기억에 관한 심리 스릴러 02

심리 스릴러

이 심리 스릴러물은 이 연국가 이미 민간 임상 연구 단계에 이르렀다는 시나리오를 보여준다. 이 TV 시리즈물은 우리가 이 기사에서 언급한 약리학적 접근법의 어둡고 비인간적 측면을 보여준다.

홈커밍에서 사람에게서 진행된 실험은 원하는 결과를 보여주는 한편 에상치 못한 결과가 나타나는 것을 보여준다. 이 예상치 못한 사건에는 약물 개발의 다음 단계에서 비교적 쉽게 고칠 수 있다.

실험에 참여한 사람들은 이 ‘재활 치료’의 진짜 목적에 대해 전혀 알지 못한다.

이 심리 스릴러물은 이 문제에 대해 조명한다.

하지만 누군가 현재 소위 3세대 치료 기술이라 불리는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는 걸 아는 일은 매우 흥미로운 일이다.

이러한 기술의 일부가 뇌 속 화학 균형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것이 증명되고 있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뇌는 무의미하게 잔존하는 불필요한 정보를 깨끗이 치운다
Wonderful MindRead it in Wonderful Mind
뇌는 무의미하게 잔존하는 불필요한 정보를 깨끗이 치운다

배우지 위해 '배우지 말자'. 유용하고 의미 있는 공간을 만들기 위해 불필요한 정보를 지우자. 뇌는 우리가 잠들거나 명상하는 동안 섬세한 재활용 작업을 수행한다. '잡초'를 뽑아내면 더 강한 연결, 새로운 사고, 더 유용하고 가치 있는 생각을 만들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