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라의 신화: 올림퍼스 산의 여신

헤라의 신화는 질투심 많은 성격으로 잘 알려진 거만 하고 앙심을 품은 여성에 대해 말한다. 올림퍼스 산의 여신의 실체를 보여주는 하나의 신화가 있다.
헤라의 신화: 올림퍼스 산의 여신

마지막 업데이트: 03 12월, 2020

헤라의 신화는 그리스 사회에서 볼 수 있듯이 여성 캐릭터의 가장 고전적이면서도 결점이 있는 면 중 하나에 생기를 부여한다. 그녀는 끊임없이 질투의 감정에 시달리며 적에게 복수할 기회를 절대 놓치지 않는 인물이었다. 그녀를 끊임없이 이 역할로 되돌아가게 한 것은 남편 제우스의 조직적인 부정이었다.

그리스인들에게 헤라의 신화는 전형적인 여성의 원형을 상징했다. 그녀는 결혼과 가정생활의 여신이었고 어떤 대가를 치르더라도 이러한 신성한 제도를 옹호했다.

헤라는 올림퍼스산에서 가장 중요한 여성 신성이었고, 어떤 식으로든 그녀는 거의 항상 자신이 원하는 것을 얻는 데 성공했다.

헤라의 신화에서 가장 놀라운 것 중 하나는 제우스가 그녀에게 불성실할 때마다 반드시 복수했다는 사실이다. 그러나 그녀의 분노 대상은 거의 남편이 아니었다.

대신 그녀는 제우스가 종종 속임수나 힘으로 연인을 데려갔음에도 불구하고 제우스의 애인, 그리고 그들과 함께 있던 아이들에게 자신의 분노를 집중시켰다.

“결혼이 이혼의 주된 원인이다.”

-그루초 막스-

헤라의 신화: 기원

헤라의 신화: 기원

헤라는 크로노스와 레아의 딸이었다. 헤라는 나중에 제우스의 아내가 되었지만, 이것은 그녀가 실제로 제우스의 여동생이라는 것을 의미하기도 했다.

크로노스의 모든 아이와 마찬가지로, 헤라는 태어난 지 얼마 되지 않아 그의 자손 중 한 명이 자신을 전복시킬 것이라고 예언한 신탁 후에 아버지에게 삼켜졌다. 제우스는 그의 어머니가 그를 구하기 위한 계획을 고안한 후 이러한 운명을 면하게 되었고, 후에 헤라를 포함한 형제들을 자유롭게 하는 데 성공했다.

이야기가 진행되면서 제우스는 헤라를 깊이 사랑하게 되었다. 그녀가 그의 접근을 거절한 후, 그는 그녀와 가까워지기 위해 뻐꾸기로 변신했다. 그리고 그녀를 강제로 데려갔다.

그들의 결혼식은 헤스페리데스의 정원에서 열린 호화로운 결혼식이었다. 두 사람은 전쟁의 신 아레스, 청춘의 여신 헤베, 출산과 미드레의 여신 일리티야, 신들의 대장장이 헤파이스토스 등 여러 자녀를 함께 낳았다.

헤라는 결혼과 가족의 여신이지만, 그녀는 좋은 엄마로 묘사되지 않았다. 예를 들어, 그녀는 아들 헤파이스토스가 못생겼기 때문에 그를 올림퍼스산에서 쫓아냈다.

그는 그녀를 마법의 왕좌로 만들어 복수했다. 그 위에 앉자 그녀는 다시 일어설 수가 없었다. 그 주문은 헤파이스토스가 아프로디테를 아내로 맞아들였을 때 끝났다.

헤라클레스와의 적대감

그리스의 유명한 영웅 헤라클레스는 제우스의 많은 사건 중 하나였다. 그 결과 헤라는 그를 혐오했고 끊임없이 그를 파멸시킬 방법을 모색했다. 그의 어머니 알크메네는 여신의 분노를 피하고자 아들의 이름을 헤라클레스(헤라의 영광이라는 뜻)라고 지었다.

그러나, 이것은 올림퍼스 여신의 분노를 진정시키는 데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았다.

제우스는 헤라를 속여서 아기 헤라클레스를 간호하게 하여 그의 아이가 신들의 젖을 마실 수 있게 했다.

헤라는 그의 속임수를 발견하고는 아이를 그녀에게서 던져버렸고, 이로 인해 우유가 하늘을 향해 뿜어져 나왔다. 이리하여 은하수가 탄생하였다.

몇 년 후, 헤라는 악명 높은 “헤라클레스의 12 과업”으로 헤라클레스를 처벌하기로 했다. 그가 그것들을 완성했을 때, 그녀는 그의 여생을 계속해서 박해했다.

그러나 제우스와 많은 다른 신들은 헤라가 그에게 설정한 과업 내내 영웅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고, 따라서 여왕의 계획을 방해했다.

자존심 있고 거만한 여신

자존심 있고 거만한 여신

헤라를 둘러싼 많은 신화는 여신이 질투에서뿐만 아니라 자존심으로 행동했다는 것을 보여준다.

예언자 테레시아스가 말다툼을 벌이면서 남편의 편을 들어 그녀를 실명시켰다고 한다. 그녀는 또한 유명한 트로이 전쟁의 주요 선동자 중 한 명이었다.

한 번은 그녀도 올림퍼스산을 상대로 쿠데타를 주도하려 했다. 그녀는 비밀리에 포세이돈, 아폴로, 아테나를 만났고, 네 사람은 자신들의 계획을 모르고 있는 제우스를 전복시킬 음모를 꾸몄다.

그가 자는 동안, 그들은 제우스를 침대에 묶어 놓고, 제우스에게 힘을 주는 벼락을 훔쳤다. 그러고 나서, 그들은 올림퍼스산의 신들의 새로운 통치자가 누가 될 것인가에 대해 논의하기 시작했다.

열띤 토론이 계속되는 동안 눈에 띄지 않게 백손 거인 브리아레우스가 들이닥쳤다. 올림퍼스산의 지배권을 되찾은 제우스를 해방하고 공모자들을 엄벌했다.

그들은 제우스의 용서를 빌었고 그에게 영원한 충성을 맹세했다. 그들 사이의 많은 부정과 큰 불성실에도 불구하고 헤라와 제우스의 결혼은 절대 끝나지 않았다.

이 글은 어떤가요?
자연의 여신 아르테미스의 신화
Wonderful Mind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자연의 여신 아르테미스의 신화

아르테미스의 신화는 그리스에서 가장 오래된 신화 중 하나이다. 우리는 여기서 고대에 가장 존경받는 여신 중 하나와 여성상의 단호하고 적극적인 형태를 나타내는 여신 중 하나에 관해 이야기 하고 있다. 그녀의 삶은 숲속에서, 동물들과 함께 자유롭게 걷는 것이었다.



  • Barrera, J. C. B. (1989). Zeus, Hera y el matrimonio sagrado. Polis: revista de ideas y formas políticas de la Antigüedad, (1), 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