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위 형제: 재미를 나누는 존재이자 롤모델

07 6월, 2018

가족 역학의 변화는 아주 중요하다. 가족의 스케쥴, 식사, 가족들과 나누는 재미. 부모들은 어떻게 자신들의 초점을 바꾸고, 집안일과 책임을 나눌 수 있을까? 밑에 동생이 있는 사람들은 우리가 무엇을 이야기 하는 지 알 수 있을 것이다. 손위 형제 역학과 관련된 이 모든 것을 8살에서 10살 사이 아이의 관점에서 생각하는 것이 중요하다.

8살에서 10살 사이의 나이가 두가지 감정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는 시기이다. 누군가 놀러왔다 떠나면 속상하기도 했지만, 그로 인해 기뻤다는 긍정적인 면도 함께 느낀다.

아이들의 정서적 양면성을 어른들이 존중해주어야 한다. 중요한 것은 모순된 감정들을 설명해 주고, 어른들이 그런 그들의 감정을 이해한다는 사실을 알려주는 것이다.

손위 형제: 재미를 함께 나누기도 하고 롤모델이 되기도 하는 사이

부모들에게 가족의 구성원이 늘어나는 것은 도전과 같은 일이다. 하지만 여기에 또 다른 도전이 있다: 동생을 가지게 된 아이의 기대와 책임을 재조정 하는 것이다.

이는 아이의 삶을 더 힘들게 하기도 하는 까다로운 균형 조정이다. 더이상 외동이 아니라는 느낌은 그들을 두가지 길로 이끌 수 있다. 그 길은 무관심 또는 과도한 책임이다. 그리고 이 각각의 길은 동일하게 불길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형제 자매란 정말 이상한 생명체야!”

제인 오스틴

손위 형제: 재미를 나누는 존재이자 롤모델

예를 들면, 동생을 가진 형제 자매들은 동생을 돌보는데 지나치게 몰두할 수도 있다. 부모님이 자리를 비울 때 동생들에게 엄마 아빠의 역할을 하기 시작 할 수도 있고, 부모님이 계시는 때에도 그들에 경쟁 심리를 느낄 수 있다.

하지만 이는 아이들에게 너무 큰 압박이 될 수 있고 그들이 절대 실수를 저질러서는 안된다고 느끼게 될 수도 있다. 동생을 가진 형제들에게 나이에 맞는 책임과 역할이 주어져야 한다. 이는 엄밀히 말하면 부모의 역할이다.

형제간의 유대

“큰 아이가 어떻게 받아들였어?”라는 질문은 어린애가 태어났을 때 자주 묻는 질문이다. 동생이 생긴 아이는 짜증을 내기도 하고, 초조해 하고, 질투를 하고, 화를 낼 수도 있다. 아이들의 정서적, 학문적 발달에 매우 중요한 일상과 규칙들이 급격히 재조정 되어야 하는 때이다.

“내가 자랄 때, 내 형제들은 나를 신경쓰지 않는 것처럼 행동했지만, 나는 항상 그들이 나를 돌봐주고 그 자리에 있어줬다는 것을 알았다!”.

-캐서린 풀시퍼-

자매

동생이 생기는  것에 대한 책임에는 긍정적 측면도 있다: 재미, 성취감, 행복. 같이 공범이 되어 장난치는 것 처럼 재미있는 것은 없다. 이것은 말로 형용할 수 없는 유대감이다.

비밀을 공유하고, 서로 교류하고, 새로운 것을 함께 경험하는 것… 이 모든 것이 동생을 갖는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다. 

신뢰와 애정의 씨앗을 뿌리는 것은 중요한 일이다. 형제 자매의 끈끈함은 점점 더 커져서 혈연 관계 이상의 의미를 가질 것이다. 그리고 그 관계는 수년간 변화를 겪게 될 것이다. 그들이 자라면서, 그들의 유대감도 변할 것이다.

중요한 것은 시간이 지나면서 나이 차이는 점점 덜 중요해 지고 형제간에 친구가 된다는 것이다.

“바깥 세상에 우리는 모두 늙어간다. 하지만 형제 자매는 그렇지 않다. 언제나 그랬듯 서로에 대해 잘 알고 있다. 서로의 속마음을 모두 알고 있다. 우리 가족만 알 수 있는 농담을 공유하고, 가족간의 불화, 비밀, 슬픔, 기쁨을 모두 알고 있다. 형제 자매들은 시간의 흐름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

-클라라 오르테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