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 편지: 당신에게 말하지 못했던 것들

· 2017-09-12

 

언제 당신을 잃기 시작했는지, 어떻게 그렇게 된건지 모르겠어. 내가 느끼는 전부는 당신의 부재와 그것에서 온 감정의 동요야.

아마도 그것은 내가 당신을 잃어서가 아니라, 내 감정들이 이유 없이 변했기에 나는 여전히 이해하려고, 또 풀어내려고 애를 쓰고 있어… 어떻게 불타는 감정이 한 순간에 식어졌는 지 이해할수조차 없지만 말이야.

내가 무슨 말을 하는 지 알겠어? 누군가를 잃거나 끊어질 때,, 자신 안에서 견디기 힘든 공허함을 느낄거야. 그 감정이 당신과 같이 있는 나에게 일어난거야…

 

해야 할, 또 말해야 할 너무 많은 것들이 남아 있는데… 당신 앞에 있으면 숨이 막혀서 할 말이 떠오르지 않아. 나는 당신을 놓쳐 버렸어.

인생의 여정을 함께 하자는 약속을 지킬 수 없었으니까.

우리가 지금까지 해왔던 것들을 후회하지 않는 건 사실이야. 어떤 것을 하지도, 말하지도, 느끼지도 않았으니까. 당신과 함께 특별한 순간들을 보냈고, 굉장한 것들을 느꼈고, 우리는 되풀이 할 수 없는 것들을 해냈지.

 

 

그 누구도 당신보다 더 나를 다정하고 진실되게 사랑하지는 못했을 거야. 그 누구도 나에게 사랑이 발견되는 것만큼이나 쌓여가는 것도 많다는 사실과 가장 중요하는 것은 져 주는 것이며, 사실대로 주고 그에 맡기는 것이라는 것을 가르쳐준 이는 없었을거야. 또한 기회는 우리가 찾을 때에만 온다는 것을 말이야.

내 옆에 머물러줘서 고맙다고 말하고 싶어. 당신이 나에게 가르쳐줬던 전부와 함께 배우고 발견했던 것들에 대해서도 고마워.

내가 확신할 수 있는 한 가지는 당신은 나를 좀 더 나은 사람으로 만들어줬다는 거야. 당신한테 고마워. 나는 나 자신을 찾기 시작했고 새로운 방식들로 자신과 교류할 수 있었어. 그리고, 그것은 가치를 측량할 수가 없어.

당신에게 말한 적이 없던 것들은 말로 담을 수가 없어. 그 감정들, 사랑, 애정 그리고 내면에 깊게 느꼈던 그리움 같은 것들 말이야.

나는 당신을 기억할거야. 그리고 당신한테 말하지 못했지만, 아마 당신이 이미 알았거나 존중했었던 것을 말할거야.

 

 

당신을 만난 것에 감사하지 않았던 날은 없었어. 비록 지금은 우리가 같지 않지만, 당신은 내가 알았던 사람 중에 가장 중요한 사람이며, 가장 진실되고 진짜배기인 사람이니까. 당신의 눈 속에서 알 수 있어.

 

당신과 나, 우리는 비밀의 길을 걸었잖아. 다른 사람들은 더 많이 여행했겠지만 우리는 함께 우리의 감정들을 위해 걸었었지.

우리는 사랑이 느낌 이상이라는 것을 배웠지. 그것은 뭔가 말로 형용할 수 없는 것일거야. 내부에서 폭발하는 것과 같이 느껴질 수 있는 것이며 그것은 어떤 말을 하지 않아도 당신의 눈만 보고도 이야기할 수 있는 방법을 아는 사람의 본질을 발견하도록 해줄 수 있는 거야.

우리는 같은 언어로 오랜 시간 이야기했어. 더이상 이해하지 않아도 될 때까지. 그것에 대해서 유감이야.

 

하지만, 나는 또한 당신이 머리부터 발 끝까지 계속해서 당신 자신일 수 있도록, 당신을 너무나 잘 나타내는 단순함과 순수함을 계속 사랑할 수 있도록 이야기해주기를 원해. 여기에 있을 거라고 말해주고 싶어. 약속해. 당신과 나의 감정이 나를 그렇게 하는 한 말이야. 당신을 잊어버린다는 건 꿈도 꿀 수 없어. 당신은 내 일부야. 나의 이야기이며, 나의 인생이고 내 사람이야.

 

내 안에 당신의 조각이 있어. 그리고 당신 안에도 나라는 작은 조각이 있을거야.

아마도 우리는 같은 길을 더이상 걷지 않겠지만, 우리 사이의 모든 건 너무나 건강하고 진실되었고, 너무도 정직하고 상냥했잖아. 그것은 당신을 항상 내 인생에서 중요한 사람으로 기억되게 할 거야. 내 전환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