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와바 심보르스카의 의미 있는 5가지 인용문

2019-03-25
비스와바 심보르스카의 명언에서 다소 흥미로운 점은 그녀가 자기 생각과 세상을 보는 방식을 전하는 날카로움이다. 그녀는 의심할 여지없이 현대시에서 가장 훌륭한 목소리 중 한 사람이다.

비스와바 심보르스카는 항상 우리가 생각해야 하는 것에 대해 종종 글로 썼지만 우리는 잊어버리는 경향이 있다. 이 폴란드 여류 시인은 평범한 세상을 매우 특별한 방식으로 보고 묘사할 수 있는 진정으로 인상 깊은 감성을 지니고 있다.

비스와바 심보르스카의 의미 있는 5가지 인용문

비스와바 심보르카(Wisława Szymborska)의 명언은 간단하고 정확하다. 인용문에서 그녀는 시적인 영혼과 구독자와의 유대감을 동시에 쏟아낸다.

이 훌륭한 여류 시인은 대학을 나오지 않았다. 비스와바 심보르카는 가난한 가정에서 태어났으며, 항상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었다. 하지만 가난은 그녀가 최고의 여류 시인이 되는 것을 막지는 못했다.

“받은 것이 아니라, 모두 빌린 것이다, 나는 빚에 허덕이고 있다. 나는 어쩔 수 없이 나 자신을 위해 대가를 치르고, 목숨을 바쳐야 했다.”

-비스와바 심보르카-

비스와바 심보르카의 명언

1. 잔인한 세상이다

이 글귀를 몇 번이나 들어봤는가? 아마도 몇 번은 말한 적도 있을 것이다. 이 글귀는 일어난 부정적인 일에 대하여 주위에 퍼져 설명된 상투적인 표현 글귀 중 하나이다.

비스와바 심보르카의 인용문 중 하나는 이처럼 말한다.

“세상은 잔인하지만, 동정을 받을 만하다.”

이 인용문이 훌륭한 점은 그녀가 글귀와 그 숨겨진 잔인함 사이의 모순을 암시한다는 것이다.

비스와바 심보르카의 인용문

2. 시간

비스와바 심보르카의 인용문 중 하나를 읽어보자.

“결국, 모든 시작은 속편일 뿐이고, 사건의 책은 항상 중간에 열려 있다.”

이 책에서 그녀는 ‘시간은 시작도 끝도 없다’고 하였다. 무엇인가를 시작하면 이미 존재하는 현실을 계속 살아가는 것뿐이다. 생기는 모든 것은 이미 지나갔다. 그러므로, 아무것도 끝나지 않았다. 각각의 사건과 사실은 앞선 것에 뒤를 따르는 시간 선의 일부이다.

3. 미래는 과거에 속한다

다음은 시간에 대한 그녀의 또 다른 잔상 중 하나이다.

“내가 미래라는 단어를 말하는 순간, 첫음절은 이미 과거이다.”

그녀는 이 인용문을 통하여 매 순간은 유일하고 돌이킬 수 없다는 것을 상기시킨다. 시간은 지나고 이전과 같은 것은 없다. 시간은 다시 돌아오지 않으며 다시는 없을 것이다.

4. 진정한 사랑

비스와바 심보르카는 진정한 사랑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하는 사람에게 이 인용문을 헌정하였다.

“진정한 사랑을 찾지 못하고 그런 일은 없다고 계속 말하는 사람을 내버려 두어라. 그들의 믿음은 자신이 살고 죽는 것을 더욱더 쉽게 만들 것이다.”

그녀는 사랑을 믿지 않는 사람에게 질문한다. 사랑이 어디에도 존재하지 않는다고 믿기 때문에, 진정한 사랑은 그들에게 없을 것이다.

진정한 사랑

5. 시와 더 많은 시

비스와바 심보르카는 시를 생활 방식으로 만들었다. 그녀는 멀리 떨어져 있는 작가가 아니다. 반대로 그녀는 항상 독자들과 소통하며 그들의 질문과 생각을 들었다. 그녀는 시인은 단지 운을 생각해 내는 그 이상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

“시를 쓰지 않는 부조리보다 시를 쓰는 부조리를 선호한다.”

비스와바 심보르스카와 노벨 문학상

1996년, 그녀가 노벨 문학상(Nobel Prize in Literature)을 받았을 때 많은 사람이 축하해주었다. 그리고 2012년 그녀가 세상을 떠났을 때, 매우 재능 있고 엄청난 여류 시인을 잃었기에 더 많은 사람이 울었다.

  • Szymborska, W., Poniatowska, E., & Beltrán, G. (2008). Poesía no completa (No. 821.162. 1). Fondo de Cultura Económi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