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을 극복할 때 저지르는 5가지 일반적인 실수

어떻게 이별을 극복할까? 이별로 인한 고통을 현명하게 처리하려면 어떤 조처를 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면 이번 글을 읽어보자.
이별을 극복할 때 저지르는 5가지 일반적인 실수

마지막 업데이트: 25 9월, 2022

이별을 극복하는 일은 쉽지 않다. 특히 상대가 먼저 이별을 고했을 때 더 힘들다. 상대의 결정에 동의하지 않는다고 해도 이별을 피할 수는 없다. 상대가 관계를 끝내고 싶다고 결정했다면 기본적으로 할 수 있는 일이 없다. 이번 글에서 이별을 극복할 때 저지르는 5가지 실수를 알아보자.

관계가 악화되었고 이를 고치려는 어떤 시도도 성과가 없었지만 여전히 미련을 느낄 수 있다. 현실을 받아들이기를 꺼리는 것은 일련의 실수로 이어질 수 있다.

문제는 이별을 합리적으로 극복하지 못하면 애도 가 길어지거나 심화될 수 있다. 그 자체로 고통스럽지만 여기에 다른 부적절한 행동을 추가하면 상처에 소금을 바르는 것처럼 상황이 더욱 악화된다. 그렇다면 이별을 극복할 때 해야 할 일과 하지 말아야 할 일은 무엇일까?

열정의 지옥을 극복하려면 반드시 그 지옥을 통과해야 한다 .”

-칼 구스타브 융-

이별을 극복할 때 저지르는 5가지 일반적인 실수

1. 스스로 부담 주기

이별을 극복할 때 보통 저지르는 첫 번째 실수는 스스로 부담 주기다. 짧은 시간에 극복하거나 사랑의 상실로 인한 불편함을 피할 필요가 없다는 것을 깨달아야 한다. 지금 당장 괜찮다고 억지로 강요하면 더 우울해진다.

자신에게 여유와 시간을 준다. 이별은 슬픔뿐 아니라 분노, 좌절과 통제력 상실을 유발할 수 있다. 이러한 감정을 몰아내려고 애쓰며 더 그 감정에 빠지게 된다. 감성 지능으로 자연스럽게 그 감정을 해소해야 한다.

이별을 극복할 때 시간적 여유
이별 후 억지로 괜찮다고 생각하는 것은 고통과 불편함을 더할 수 있다.

2. 바로 대신할 사람 찾기

이별 중 새로운 관계를 시작하는 것은 어떤 경우에는 효과가 있을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좋은 생각이 아니다. 마음이나 감정은 자동으로 작동하지 않는다. 현재에 아무런 영향 없이 과거가 사라질 것이라는 기대는 소용 없다.

반면에, 이별 후 슬픔을 느끼지 않는다면 새로운 만남이 효과가 있을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더 혼란스러워질 것이다. 이전 파트너와 헤어지게 만든 갈등을 무의식적으로 지속할 가능성이 크니 새로운 관계를 시작하자. 물론 그전에 상처를 치유해야 한다.

3. 생각을 바꾸려고 노력하기

이별을 극복할 때 흔히 저지르는 또 다른 실수는 사실에 저항하기다. 어떤 사람들은 재회의 환상을 꿈꾸며 상대에게 시간을 주고 설득하려 한다.

두 성인의 관계라면 위의 내용은 별로 의미가 없다. 한계점에 도달했다면 문제가 있다는 뜻이다. 처음에는 상대의 관점을 바꾸는 시도가 통할 수도 있지만 효과가 없어지면 상대의 결정을 존중하고 전진하는 것보다 더 건강한 것은 없다.

4. 헤어진 상대를 감시하기

이별을 극복하고 싶다면 헤어진 연인의 일거수일투족을 주시하는 것은 현명하지 않다. 염탐은 여러모로 상처를 준다. 과거와 현재를 구분하지 못하고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 관계에 연연하게 된다.

염탐은 헤어진 상대의 일상을 보며 많은 추측과 오해를 하게 한다. 이러한 조건에서 객관적인 것은 쉽지 않으며 긍정적이든 부정적이든 근거 없는 환상에 사로잡힌다.

이별을 극복할 때 SNS 염탐
헤어진 연인의 삶을 염탐하면 대개 과거에 얽매이게 된다.

5. 이별을 극복할 때 저지르는 실수: 친구로 지내기

정중한 이별은 좋은 일이지만 친구로 남으려 해서는 안 된다. 또 기본적으로 불가능하다. 특히 깊은 열정과 갈등이 남았다면 더욱 그렇다. 우정이라고 가정하는 것은 대개 이미 끝난 관계를 유지하려는 헛된 시도일 뿐이다.

이별을 극복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현실을 받아들이는 것이다. 연락을 끊고 자신에게 시간을 주면서 현실에 집중하고 새로운 삶을 살자.

이 글은 어떤가요?
감정적 해독은 이별의 상처를 치유한다
Wonderful Mind
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감정적 해독은 이별의 상처를 치유한다

감정적 해독은 이별 후 치유 과정에서 필요한 단계다. 이별은 주변 모든 것들과 사람들에 대한 의구심을 들게 하고 이로 인해 화가 나는 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오늘의 글에서는 감정적 해독으로 이별을 극복하는 법에 관해 알아보려 한다.



  • García, F. E., & Ilabaca Martínez, D. (2013). Ruptura de pareja, afrontamiento y bienestar psicológico en adultos jóvenes. Ajayu Órgano de Difusión Científica del Departamento de Psicología UCBSP, 11(2), 42-60.

'원더풀 마인드' 콘텐츠는 오직 교육 및 정보 제공을 목적으로 하며 어떠한 경우든 전문가의 진단, 치료 또는 권고를 대신할 수 없습니다. 의문 가는 점이 있다면 반드시 전문가와 상담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