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리한 한스, 수학을 할 줄 알던 말

영리한 한스는 20세기 초에 재능이 있다고 여겨졌던 말이다. 한스는 엄청난 기억력과 지성을 가지고 있었다. 더 자세히 알아보자!
영리한 한스, 수학을 할 줄 알던 말

마지막 업데이트: 17 2월, 2021

영리한 한스(Clever Hans)는 20세기 초에 독일 사회를 감동하게 한 유명한 말이다. 이 말은 다른 종류의 계산뿐만 아니라 수학적 연산을 수행하는 공개 발표를 많이 했다. 가장 흥미로운 사실은 말이 항상 옳았다는 것이다.

영리한 한스의 명성은 독일 국경 밖으로 퍼져나갔다. 사실, 지구 전체의 다른 지역에 사는 많은 사람이 쉬지 않고 그것에 관해 이야기했다. 다리를 들어 땅을 치며 질문에 답하는 이 말에 모두가 매력을 느꼈다.

또한, 한스는 매우 유명해져서 여러 음악가가 그 영광을 위해 노래를 작곡했다. 재미있는 사실은 영리한 한스가 아이들의 영웅이 되었다는 것이다.

그러한 이유로, 장난감 회사들은 한스의 이미지로 장난감을 만들었고, 한스의 이름을 딴 술도 만들어졌다.

그리고 그것의 복잡한 역사를 해독하고 나서, 오늘날, “영리한 한스 효과"라고 불리는 것이 있다.

영리한 한스 이야기의 기원

영리한 한스 이야기의 기원

이 모든 것은 1904년 여름 독일 베를린 북쪽에 있는 작은 시골집에서 시작되었다. 그곳에 소문이 퍼지기 시작했다.

빌헬름 본 오스틴이라는 은퇴한 교수는 많은 사람보다 더 지적인 말을 가지고 있었다.

그것을 증명하기 위해, 그는 주기적으로 말을 우아하게 걷는 것 외에, 말이 총계를 내는 쇼를 했다.

사람을 셀 수도 있고, 시간을 말할 수도 있고, 심지어 연간 달력을 외울 수도 있었다.

수백 명의 사람이 영리한 한스의 기술을 시험했다. 말을 할 수 없었기 때문에 발을 땅에 두드리거나 고개를 좌우로 기울이거나 흔드는 방식으로 질문에 답했다.

사람들은 항상 한스의 주인에게 한스의 능력의 기원에 관해 묻곤 했다. 그는 항상 말을 자신의 오래된 학생 중 한 명으로 키웠다고 대답하곤 했다.

그는 칠판을 이용해서 숫자를 세는 법을 가르쳤다고 말했다. 이런 식으로, 그는 읽는 법을 가르쳤고, 또한 그는 하모니카로 음악을 가르치고 있었다.

커지는 의심

어떤 사람들은 이 늙은 스승을 신뢰했지만, 일부 과학자들은 영리한 한스의 놀라운 지능을 믿지 않았다.

너무 많은 관심으로 일부 교사들은 이 현상을 연구하기 위한 베를린 대학의 프로젝트인 “한스 위원회"를 결성했다.

전문가들은 시골집을 방문하여 그 동물의 능력이 실제로 얼마나 대단한지를 직접 목격했다.

그러고 나서 그들은 13개의 채점기준표를 포함한 편지에 서명하여 말의 실력을 증명했고, 교사가 부정행위를 의미할 수 있는 어떤 특별한 징후도 주지 않았음을 증명했다.

빌헬름 본 오스틴은 아프리카에 사는 코에크회라고 불리는 작은 유목민족의 가르침 법을 사용했다고 말했다. 모두가 놀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사실, 한 전문 교육학자는 심지어 영리한 한스가 13살이나 14살 소년처럼 똑똑하다고 말했다.

심층 조사

심층 조사

심리학자 칼 스텀프는 이 현상이 과학적으로 연구할 가치가 있다고 판단했다.

그러한 이유로, 그는 제자 오스카르 퐁스트에게 말의 능력을 심도 있게 살펴보라고 했다.

그 학생은 개인적으로 테스트를 했고, 그가 숫자를 힐끔 보면, 영리한 한스는 그 숫자를 맞혔다. 하지만 그가 그러지 않았다면, 말의 대답은 틀렸을 것이다.

마찬가지로, 그 수를 귀에 속삭였을 때, 말은 제대로 수행할 수 없었다. 퐁스트는 의심하기 시작했다.

영리한 한스가 환경으로부터 몇 가지 사인를 포착하고 있다고 생각했고, 그것이 한스가 수학 연산에서 정확한 답을 얻는 방법이었다.

후에, 다른 실험을 통해, 그 학생은 한스가 인간의 태도를 “읽을" 수 있다는 것을 알았고, 그것이 그가 항상 정답을 알아차린 방법이었다.

삼사 위원들은 작은 신체 신호를 보냈다. 우선, 그들은 한스가 숫자를 세기 시작하기를 기다릴 때 그의 발을 보았고, 한스가 정확한 답을 맞힐 때 그들의 몸을 기울이곤 했다.

기본적으로 질문자의 자세와 표정은 바뀔 것이고, 그것으로 말은 발로 땅을 차는 것을 멈추는 신호라는 것을 알았다.

간단히 말해서, 그것은 조건형성의 한 사례였다. 또한, 연구원의 존재가 피실험자의 반응을 어떻게 조건화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었다.

오늘날, 실험에서 이러한 편견은 이 아름다운 동물을 기리는 “영리한 한스 효과"로 알려져 있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동물을 어떻게 대하는지 생각하게 만드는 동물 영화 10편
Wonderful MindRead it in Wonderful Mind
동물을 어떻게 대하는지 생각하게 만드는 동물 영화 10편

우리가 평화롭고 조화로운 사회를 만들고자 한다면, 이 사회에서 동물 학대가 일어나서는 안 된다. 영화는 우리에게 불편한 현실에 대해 알려주는 위대한 수단이자 강력한 무기다. 그래서 오늘은 우리가 평소 동물을 어떻게 대하는지 생각하게 만드는 동물 영화 10편을 준비했다.



  • LA COMUNICACION, N. V. (1980). al campo de la comunicación no verbal. La inteligencia de Hans no residia en su capacidad para verbalizar o compren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