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적 과체중: 생각과 그에 따른 결과

29 6월, 2018

만약 몸이 계속해서 피로하거나, 경직되거나, 아프다고 느낀다면, 과체중일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오늘 이 글에서는 신체적 과체중이 아니라 정신적 과체중 상태에 대해 다룰 것이다. 이런 생각은 부정적이고, 무기력하고 비생산적인 생각의 덩어리다.

일상 속에서 우리는 이해하고, 숙고하고, 무언가를 만들고, 계산하고, 결정을 내린다. 간단히 말해서, 뇌에서 생각은 끊이질 않는다.그러나 모든 생각이 유효하거나 쓸데있는 것은 아니다. 사실, 종종 너무 많은 쓸모 없는 생각으로 인해 정신이 힘겨워한다.

만약 이처럼 쓸모 없는 생각들을 버리지 않고 간직한다면, 머리에서 김이날 정도로 힘들어질 것이다. 이 생각은 점점 더 무거워지고, 부식하고, 막다른 길을 마주쳐, 다른 긍정적인 일들을 할 수 없게 만든다.

정신적 과부화: 생각과 그에 따른 결과

생각은 정신을 구성하는 요소이다

우리가 알다시피, 사고는 인간 본성의 일부다. 사실, 이것은 인간을 다른 생명체와 구별짓는 특징 중 하나다. 하지만 우리의 생각은, 항상 의식적인 것은 아니다. 사실은 정 반대다.

빙산을 떠올려보자. 눈에 보이는 빙산의 일각은 의식적인 생각이고, 물에 가려져 있는 빙산의 나머지 부분은 무의식적인 생각이다.

미국 컬럼비아 대학 모티머 B. 주커맨 두뇌 행동 연구소의 수석 연구원인 마이클 셰들렌 박사에 따르면, “뇌에서의 대부분의 생각은 의식이라는 레이더를 벗어나는데, 이는 즉 우리 뇌에서 생각이 발생하지만 우리는 알아채지 못한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우리의 생각의 질은 우리의 하루가 어떻게 흘러가는지를 결정한다. 우리의 발전은 우리의 의식적이고 무의식적인 생각에 달려 있다.

‘불량’ 생각은 정신을 무겁게 만든다

불량 생각은 우리에게 아무런 이득이 되지 않고, 오히려 지치게 한다. 이러한 생각은 공허하고, 심지어 독성이 있는 생각들이다. 그리고 이런 생각은 우리의 의식 속에서 시작된다. 즉, 정신적으로 무겁게 느껴지는 것은 억압된 정신적 과정, 충동, 욕망의 결과가 아니다. 의도적인 무언가다.

이러한 생각은 어디에도 쓸모가 없다. 우리에게 더 많은 자기 인식과 인지 능력을 주는 대신, 우리를 부식시키고 우리의 의식적인 처리를 늦출 뿐이다. 우리가 창조적이거나, 이해하거나, 새로운 기술을 배우는 것을 방해하며, 우리의 능력을 마비시킨다.

그렇기 때문에 정신적으로 무거움을 느낄 때, 나쁜 생각이 아마도 원인일 것이다. 이는 더 나아가 신체적으로 과부화를 초래하기도 한다. 또한 걷는 등의 신체 활동을 어렵게 만드는, 신체적으로 지치게 만드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우리는 또한 정상적으로 호흡하는 데 어려움을 겪거나, 땀을 많이 흘리거나 관절에 통증을 느끼거나 여드름과 같은 피부 질환이 찾아오기도 한다.

여자 이마짚음

정신적 과체중: 원인

많은 종류의 유독성 생각이 있지만, 가장 자주 나타나는 것들은 다음과 같다:

  • 비판: 우리가 다른 사람을 비난하고, 단정하고, 비난할 때, 동시에 스스로를 나쁘게 만들게 된다. 우리는 스스로를 과소 평가하고 본인의 약점을 다른 사람에게 투영시킨다.
  • 동정: 피해의식은 발전을 막는 커다란 장애물이다. 우리는 스스로 자초한 슬픔에서 벗어나야 하며, 부정적이고 절망적이며, 쓸모 없는 생각에 빠지지 말아야 한다.
  • 가정: 어떤 상황을 가정해 봐야 지칠 뿐이다. 이론, 수수께끼, 계산 등은 우리에게 해를 끼칠 뿐이며, 거의 자동적으로 정신을 무겁게 만들 뿐이다. 사실을 알지 못하는 상황 속에서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우리가 무슨 수로 안다는 말인가?
  • 후회: “만약 내가 이것을 했다면, 그러면…” “어쩌면 내가 이랬다면…”. 과거에 하지 않은 일로 자책하지 말아라. 이미 지난 일이다. 이제 과거의 경험을 통해 배우기만 하면 된다. 후회는 결국 우리를 파괴할 뿐이다.

정신적 과체중, 그 무게를 덜어내는 방법

해로운 생각을 피하기 위해서, 생각이 우리를 지배하도록 허락해서는 안 된다. 즉, 생각을 통제하는 법을 배워야 한다. 이를 위해 다음 방법을 따라보자:

  • 마음을 쉬어라: 명상은 긍정적인 생각을 이끌어 내는 좋은 방법이다. 그림 그리기와 같은 예술적 행위들은 긴장을 풀어주고, 불량 생각을 다른 생산적인 생각으로 대체하는데 도움을 준다. 독서, 영화 보러 가기, 워크숍과 세미나에 가는 것 또한 우리가 정신적으로 쉴 수 있도록 도와 준다.
  • 사회적 독소를 제거하라: 우리에게 해가 될 수 있는 사회적 관계를 인식하라. 예를 들어 주변에 너무 수다스럽고 비판적인 사람들로 가득하다면 우리도 결국 물들게 될 것이다. 보다 풍부한 환경과 에너지 및 긍정성을 전달해줄 수 있는 환경을 찾아 나서라.
  • 그 생각을 멈춰라: 만약 지금 독성이 있는 생각을 품고 있다면, 생각을 멈춰라. 역설적으로 들리겠지만, 그 부정적인 생각에 집중해라. 그런 다음 그 생각을 완전히 차단해라. 머릿 속에서 그 생각을 지워버려라.
정신 짐을 덜어내는 여자

가끔 떠오르는 부정적인 생각들은 외관으로 드러나지 않는다. 하지만 만성적으로 나쁜 생각이 떠오른다면, 우리의 삶의 질 뿐만 아니라 능률에도 나쁜 영향을 미칠 것이다.

정신적으로 부거운 사람들은 현실로부터 벗어나, 남의 웰빙에 영향을 주는 본인의 공허함을 덮어두려고 하는 경향이 있다. 이러한 사람들은 부정적인 생각을 걷어내고, 본인이 뿜어내는 나쁜 감정으로부터 자유로워져야 한다. 그 사람으로 인해 물들지 않게 경계하라.

우리의 생각의 질을 관리할 수 있다면 삶의 질이 달라질 것이다. 잊지 말자.

Petticolin, Christel (2016) Pienso demasiado. Madrid: Obelis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