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에 영감을 받은 경이로운 다섯 가지 기념물

2019-04-30

권력의 유무에 상관없이 사랑에 영감을 받아 기념물을 세우기로 한 많은 사람이 있다. 예술가가 위대한 영웅과 인상적인 전투를 위해 많은 기념물을 바쳤듯이, 또한 사랑에는 수많은 경의가 있으며, 우리가 모두 어느 시점에서 경험하는 아름답고 심오한 감정이다.

사랑에 영감을 받은 경이로운 다섯 가지 기념물

사랑에 영감을 받은 많은 기념물은 전 세계적으로 유명하다. 절묘한 아름다움과 기념물에 가해진 엄청난 노력은 우리를 끌어당긴다. 기념물 모두는 위대한 사랑에 대한 증거이다.

거대한 프로젝트를 시작하는 행동은 너무나 사랑했기 때문에 시간을 초월하는 것을 만들고자 한 것을 보여준다. 그리고 그들은 행동으로 보여주었다. 이 다섯 가지 기념물은 사랑에 영감을 받았다.

사랑에 영감을 받은 경이로운 다섯 가지 기념물 01

1. 가장 아름다운 사랑에 영감을 받은 기념물 중 하나인 타지마할

타지마할은 인도의 아그라에 있다. 이슬람 황제 샤 자한이 타지마할 짓기를 지시했다. 타지마할은 사랑에 영감을 받은 가장 상징적인 기념물 중 하나이다.

전해져오는 이야기에 의하면, 왕자는 어린 나이에 아르주만드를 만나 사랑에 빠졌다. 왕자에게는 두 명의 아내가 있었지만, 5년 후 그녀와 결혼했고 궁전을 “선택받은 자”라고 명명하였다. 그들은 서로를 끔찍하게 사랑했고 13명의 자녀를 두었다.

그녀는 14번째 아이를 낳던 중에 죽었다. 절망한 황제는 자신이 상상할 수 있는 가장 멋진 묘를 지으라고 지시했다. 가장 귀중한 돌과 대리석 그리고 장식품을 전 세계에 걸쳐 도시로 가져왔다. 오늘날, 그 기념물은 왕과 왕비의 무덤이다.

2. 코랄 캐슬

코랄 캐슬은 사랑에 영감을 받은 가장 위대한 기념물 중 하나가 아니다. 코랄 캐슬은 완전히 신비에 가려져 있다. 코랄 캐슬은 라트비아에서 미국으로 이주한 이민자인, 애드워드 리드스칼닌에 의해 지어졌다.

이 건물은 모두 산호석으로 만들어졌으며 총 무게는 1,000톤이다. 애드워드 리드스칼닌이 직접 산호석을 각각의 블록으로 자르고 운반하여 배치했다. 그는 밤에, 완전히 깜깜한 고독 속에서 만들었다.

코랄 캐슬

애드워드 리드스칼닌은 건축가였다. 애드워드는 고국에서 아그네스 스커프를 만나 인생이 바뀌었다. 아그네스는 애드워드보다 열 살 어렸지만, 애드워드 생의 사랑이 되었다. 그들은 결혼할 예정이었으나, 아그네스가 결혼식 직전에 애드워드를 버리고 떠났다. 애드워드는 그때 이민을 결심했다. 그는 언젠가 그녀와 다시 함께 살기를 바라며 위대한 사랑을 기념하기 위해 코랄 캐슬을 지었다. 많은 사람은 코랄 캐슬이 전자기와 관련된 비밀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

3. 미라벨 궁전

미라벨 궁전은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 있다. 1606년 볼프 디트리히 대주교가 연인 잘로메 알트를 기리기 위해 지은 것이다. 처음에, 그 건물은 알테나우라고 불렸다. 그들은 그곳에서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만들었다. 잘로메는 15명의 자녀를 낳았지만, 5명만이 살아남았다.

1612년, 대주교는 자신의 지위에서 떠날 수밖에 없었다. 그는 감옥에 보내졌고 그곳에서 죽었다. 이후, 프란츠 안톤 본 하라흐 대주교는 궁전에 많은 변화를 주었다. 그 중, 궁전 이름을 미라벨로 바꾸었다. 그 장소는 매우 유명해졌으며 모차르트는 그곳에서 수많은 연주회를 했다.

사랑

4. 키스

키스는 페루 미라폴로레스의 “사랑의 공원”에 설치된 조각품이다. 창작자는 빅토르 델핀으로, 기념물은 델핀 생의 사랑 안나 마리아에게 키스하는 것을 묘사했다. 그 장소는 연인을 위한 전통적인 만남의 장소로 바뀌었다.

키스 사랑의 공원

조각품 옆에는, 수백 명 연인의 로맨틱한 인용문을 담은 벽이 있다. 그중에는 호르헤 디아즈 헤레라의 “나는 과일 껍질을 벗기듯 너의 옷을 벗긴다”와 워싱턴 델가도의 “나는 너의 몸 빈 곳을 보고 싶은 욕망으로 불타고 있다”가 있다.

5. 네페르타리 신전

이집트 출신인 람세스 2세는 네페르타리 신전을 지을 것을 지시했다. 그는 아내 네페르타리에게 숨이 막힐 만한 선물을 주고 싶었다. 그녀는 그가 가장 좋아하는 아내였고, 그녀에 대한 람세스 2세의 사랑은 엄청났다. 입구에 있는 헌정사는 이 모든 것을 말해준다: “이 작품은 태양이 빛나는 위대한 왕실 부인 네페르타리 메리엔무트를 영원토록 기리는 것이다”

기념물

우리가 볼 수 있듯이, 이 모든 기념물은 사랑에 영감을 받아 이 감정이 얼마나 강력한지를 보여주는 증거이다. 기념물 모두 감정의 강렬함을 보여주기 위해 열정의 상징으로 지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