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아손과 아르고선 선원들의 신화

이아손과 아르고선 선원들의 신화는 보물을 찾는 탐험 중에 영웅이 겪는 우여곡절을 이야기한다. 일행은 보물을 찾았지만 결국 모두 환상에 불과했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이아손과 아르고선 선원들의 신화

마지막 업데이트: 22 9월, 2022

이아손과 아르고선 선원들의 신화는 매혹적인 고대 그리스 신화다. 지극히 인간적인 이아손이라는 영웅은 아르고선 선원들과 함께 환상적이고 위험한 여행을 떠난다. 그의 목표는 콜키스라는 장소에 도달하여 보물인 황금 양털을 찾는 것이었다.

이아손과 아르고선 선원들의 신화에 관한 해석은 여러 가지다. 때로는 다른 모험담의 도입부로 간주되기도 하지만 가장 흥미로운 설명은 남성의 삶에 대한 여성의 영향이 주제라는 설명이다.

이아손과 아르고선 선원들의 신화에서 여성의 개입은 결정적이다. 사실, 이아손은 자신을 영웅으로 만들어준 여성의 손에 의해 파멸한다.

꽤 긴 이야기지만 아래와 같이 요약할 수 있다.

천 리 길도 한 걸음부터.

-노자-

더 읽어보기: 헤라의 신화: 올림퍼스 산의 여신

이아손과 아르고선 영웅 신화

이아손,영웅이 되다

이아손의 아버지는 왕국의 정당한 후계자였다. 그러나 그의 이복동생인 펠리아스가 불법적으로 권력을 잡았다. 이아손의 어머니는 배속의 아들을 걱정했고 이아손이 막 태어났을 때 사산했다고 주장하며 가짜 장례식을 준비했다.

나중에 이아손의 어머니는 아들을 여러 영웅의 스승인 켄타우로스, 케이론에게 맡겼다. 한편 펠리아스는 샌들 한 짝만 신은 아이올로스의 자손에게 살해될 것이라는 신탁을 듣는다.

20년 후, 이아손은 정당하게 왕위를 되찾으러 갔다. 가는 길에 거센 강을 건너지 못하고 있는 노파를 돕다가 그만 샌들을 잃어버렸다. 그 노파는 사실 변장한 여신, 헤라였다. 그 선행 덕분에 이아손은 헤라의 보호를 받게 된다.

이아손과 아르고선 선원들

펠리아스는 샌들 한 짝만 신은 이아손을 만나고 당장 없애야 한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그래서 이아손에게 콜키스에서 황금 양털을 가지고 돌아오면 왕국을 주겠다고 말했다. 황금 양털은 날개 달린 숫양의 양털로 두 마리의 황소와 잠들지 않는 용이 지키고 있었다.

이아손은 아르고스에게 배를 만들어 달라고 부탁했다. 뱃머리에는 제우스한테 얻은 나무 조각을 얹었고 아르고스에게 감사하며 배 이름을 ‘아르고’라고 지었다.

이아손과 영웅 50명으로 구성한 아르고선 선원들은 출항 후 인어, 거인, 하피와 만나며 여러 모험을 했고 항상 헤라의 가호를 받았다. 콜키스에 도착했을 때, 헤라는 에로스에게 황금 화살을 콜키스 왕의 딸에게 쏘라고 했다. 그 딸의 이름은 메데이아였고 바로 이아손과 사랑에 빠졌다.

이아손과 아르고선 황금 양털

황금 양털

메데이아는 강력한 마법사였고 황금 양털을 얻는 모험을 도왔다. 메데이아가 보물을 지키는 용을 잠들게 한 대가로 이아손은 그녀와 결혼하고 콜키스에서 도망쳤다.

펠리아스는 왕국을 포기하지 않았다. 메데이아는 펠리아스가 부활할 거라며 딸들을 속여 아버지를 죽이게 했다. 이아손과 메데이아는 고린도로 도망쳐서 10년간 행복하게 두 아들과 살았다.

그런데 이아손은 고린도 공주와 결혼했다. 분노한 메데이아는 저주받은 웨딩드레스를 보내 신부가 불타 죽게 했다. 모두가 비난하자 메데이아는 두 아들이 살해되거나 노예가 되지 않도록 직접 처리한 다음 도망쳤다.

이아손은 황폐해졌고 자신을 영웅으로 만든 위대한 여정을 회상하며 슬프고 외롭게 노년을 보냈다. 이아손은 어머니, 헤라와 메데이아에 의해 영웅이 됐지만 결국 아내에 의해 비참한 남자로 전락했다. 이아손은 어쩌면 여성들의 목적을 위한 도구였을지도 모른다.

이 글은 어떤가요?
에로스와 프시케의 신화
Wonderful Mind
읽어보세요 Wonderful Mind
에로스와 프시케의 신화

에로스와 프시케의 신화는 아름다운 사랑이야기다. 그것은 사랑이라는 감정이 어떻게 우연에서 생겨나고 신체적인 외모를 넘어서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우리에게 말해준다. 또한 신뢰는 사랑의 토대일 뿐 아니라 서로를 용서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이유일 수도 있다는 것을 알...



  • Graves, R., & Graves, L. (1996). El vellocino de oro:[la extraordinaria epopeya de los Argonautas]. Edha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