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통과 스트레스: 공범자

· 2017-09-28

두통과 스트레스: 두통에는 여러 종류가 있지만 스트레스로 인한 두통이 가장 흔하고 친숙하며 끈질기다. 이런 두통에는 하루가 저물 때까지 생명력을 약화시키는 듯한 아주 피곤한 끈질김이 있다.

마요 클리닉(Mayo Clinic)에서 진행된 연구 조사에 따르면 스트레스성 두통은 인구의 78%가 앓는다고 한다. 이 두통은 목, 어깨, 턱 근육에 긴장감을 유발해 고통을 가중시키고 체력을 떨어뜨린다.

일상에서 받는 스트레스는 마치 고통이라는 곡을 연주하고 싶은 바이올린의 팽팽한 줄과도 같다. 음악은 마치 고통으로 점화된 시시한 심장박동과도 같다.

정신학적 관점에서 이런 고통을 바라볼 때 꽤나 흥미로운 점이 있다. 이는 감정적 해부학으로 인해 뇌, 근육, 척추, 뇌신경의 균형을 변화시키는 스트레스가 갖고 있는 증상 중에서도 가장 흔하지 않는 증상이며 고통을 가중시킬 뿐이다.

이 유명한 적의 자세한 기원을 파악하고 싸워라.

우는 여자

두통과 부정적인 감정들

우리의 몸은 긍정적이든 부정적이든 감정 하나하나의 영향력을 받고 조절한다. 두통과 스트레스 간의 가까운 관계는 절대 사소하지 않으며 신경 전달 물질, 신진 대사물, 신경, 그리고 심장이 제어하기 어려워하는 복잡한 시스템으로 인한 결과물이다.

어떤 고통 앞에 서든지 통제력을 뺏기는 일이 없어야한다. 조절 장치를 제어하고 참을성과 용기를 갖고 마주해야한다.

메리랜드 대학교에서 진행한 연구 조사결과에 따르면 스트레스와 연관이 있는 두통은 남성보다 여성에게 더 자주 있다고 한다. 고통의 가장 큰 원인 중 하나임에도 불구하고 두통은 흔히들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질병이다.

하지만 흔히 말하듯 우리의 성격과 욕구를 잘 알고 있는 우리의 무기와 맞서 싸우기 위해서는 먼저 적을 알아야 한다. 이런 두통이 느껴진다면 진통제가 늘 해답은 아니기 때문에 다른 전략 혹은 예방 기술을 익혀야한다.

눈물

스트레스성 두통의 근원지

스트레스성 두통이 정확히 어떻게 발생되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수십년간 과학자들은 원인이 어깨, 목, 머리, 턱 근육에 느끼는 긴장감 때문이라고 추측해왔다.

우리는 스트레스와 불안이 마치 피해야 할 위험에 대한 신호와도 같다고 인식해야한다. 본능대로라면 도망가야하겠지만 이성적으로 생각하면 가만히 있어도 될 것 같아, 이러한 생각의 차이로 인해 긴장감이 유발된다.

전문가들이 내린 가장 최근의 결과에 따르면 근육에 있는 긴장감이 머리에 고통을 일으키는 세로토닌과 같은 신경전달물질을 분비한다고 한다.

또한 일을 마치고 집을 돌아오거나 주말이 코앞일 때도 두통을 느낄 수 있다는 사실 역시 흥미롭다. 우리의 몸과 뇌가 언제가 휴식시간인지 인지하지 못할 때 고통은 그대로 머물거나 더 심해지기도 한다.

여인과 꽃

두통을 예방하기 위해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방법

앞에서 말했듯이 누구나 자기만의 해결책이 있다. 일상 속의 스트레스를 해결하기 위해 의학 기술과 적절한 전략을 동원한다면 이처럼 흔한 고통을 훨씬 나은 방법으로 해결할 수 있을 것이다.

이제 당신에게 도움이 될 두 가지 간단한 기술을 소개한다:

  • 인식. 매일매일 달성하고자 하는 한계치를 설정해라. 여기서 흔히들 하는 실수는 하루에 너무 많은 일을 넣어 힘들어하는 일이다. 이제는 목표가 아닌 한계치를 설정해봐라. 예를 들어 “중요한 일은 신경쓰지 않겠어” “내가 휘둘리지 않겠어” “그 사람 때문에 더 이상 힘들어하지 않겠어” “6시에는 일을 멈추고 쉬겠어”.
  • 하루의 시작과 끝을 평화롭게 보내라. 바보같이 들리겠지만 아침에 평소보다 30분만이라도 일찍 일어나 여유와 침묵, 명상을 즐긴다면 하루가 더 균형잡혀질 것이다. 하루를 끝낼 때도 마찬가지다. 잠에 들기 두 시간 전에 스스로에게 휴식을 취해야한다는 사실을 상기시켜라.
머리를 잡아당기는 새들

가장 중요한 것은 삶과 본인에게 다시 연결될 수 있는 시간을 확보하는 것이다. 스스로가 여유롭고, 균형잡히고, 무엇보다도 현실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고 우선순위로부터 멀어지게 하는 스트레스 가득한 일에 현혹되지 말아라.

두통은 스트레스나 불안감에 대한 위험 신호 첫번째다. 우리는 두통 등 다른 질환들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흔하지만 꽤나 위험한 스트레스와 불안감을 받지 않도록 해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