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갈이: 그 원인과 증상, 치료법

12 2월, 2018

이갈이 (Teeth Grinding)는 치아의 문제이지만, 당신의 두뇌가 작동하는 방향에 매우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당신의 윗니와 아랫니가 서로 앞뒤로 움직이면서, 서로 부딪쳐 갈리는 현상, 그것이 바로 이갈이다. 이것은 우리가 무의식적으로 하는 면이 강해서, 예방이나 치료를 매우 복잡하게 만들 수 있다.

이갈이: 어떤 영향이 있는가?

이갈이는 낮이건 밤이건, 언제든지 일어날 수 있다. 하지만, 밤중의 이갈이는 더 큰 문제를 초래한다. 낮보다 통제하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이갈이에는, 명백한 원인이 존재하지 않는다. 그러나, 매일 스트레스가 많은 일상이, 심리적 방아쇠가 된 것으로 추정되고는 있다.

이갈이는 남성과 여성 모두에게 동등한 영향을 미친다. 14 %의 어린이가 이갈이 증상을 보이며, 청소년의 12%, 성인의 8% 도 이갈이 증상을 보이고 있다. 나이가 들면서 이갈이의 빈도는 점차 감소하고 있다.

조기 진단은 치아 건강 및 수면 장애를 예방하는 데 있어 기본적인 수단이다.

이갈이: 그 원인과 증상, 치료법

이갈이의 원인과 증상

얼굴 근육에 통증이 있거나, 두통이 발생하면, 가장 일반적인 이갈이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이갈이는, 치아 통증, 이의 느슨해짐, 혹은 잇몸 통증 등도 일으킨다.

또한 치아를 지지하는 뼈도 파괴하며, 관절에 ‘턱밑 관절 기능 장애(TMD)’와 같은 질환을 일으킨다.

이갈이를 하는 사람들은, 자신의 치아가 갈라지는 것을 거의 느끼지 못한다. 이갈이는 보통 잠을 자는 도중에 일어나기 때문에, 대개 자신이 이갈이를 하는 것을 알아차리지 못하기 때문이다.

얼굴 근육에서 긴장이 일어나는 것 같은 증상은, 이갈이가 특정 지점에 도달할 경우에만 나타난다.

치아, 턱, 얼굴, 부비동 또는 귀에 통증이 생기기도 한다. 어떤 경우에는 머리 전체에 통증이 생기기도 한다. 만일 이갈이가 오래 지속된다면, 목이나 어깨에도 증상이 전이될 수 있다. 이갈이의 영향은 다음과 같다:

  • 스트레스와 불안 증상
  • 가벼운 수면과 일찍 깨어나는 증상
  • 뒤로 돌아서 잠
  • 식단이나 식습관에 영향.
  • 잠버릇에 영향을 크게 준다.
  • 부정 교합이 발생한다.
당신의 뇌는, 당신이 잠을 잘 자는 데에 감사할 것이다.

이갈이의 치료법

적절한 치료는 원인과 직접적인 관련이 있으며, 이갈이 증상을 치료하는 것이 아니라, 그 원인이 되는 뿌리를 바로잡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 

스트레스가 이갈이의 주요한 원인인 것으로 추정되기 때문에, 스트레스를 이완하는 방법은 크게 도움이 될 수 있다. 음악 듣기, 독서, 또는 걷기와 같이, 스트레스를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는 본질적인 방법들도 도움이 될 수 있다.

불안감과 같은 심리적 상태가, 바로 치료를 위한 중요한 열쇠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우리는, 안정감을 찾는 방법을 배우는 것이 좋다. 물리 치료, 항염증제, 근육 이완제 등도 적절한 수단이다.

치통

병원을 찾아가는 것도, 이갈이의 증세가 나타나는 기간을 줄일 수 있다. 이 환자가 휴식과 자기 통제를 배울 수 있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불안감을 줄이기 위한 여러 단계들은, 우리의 시상 하부와 변연계가 우리의 근육 조절에 미치는 영향을 제어하는 ​​데에 도움이 될 것이다.

이갈이의 치료는, 이갈이 증상을 줄이고, 치아를 보호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문제가 오래 지속되면, 치과 의사와 심리학자와 같은 여러 전문가의 조언을 듣도록 하자.

  • Alcolea Rodríguez, J. R., Herrero Escobar, P., Ramón Jorge, M., Sol, L., Trinidad, E., Pérez Téllez, M., & Garcés Llauger, D. (2014). Asociación del bruxismo con factores biosociales. Correo Científico Médico18(2), 190-202.
  • Arreaza, A., Correnti, M., & Battista, V. (2010). Ansiedad como rasgo de la personalidad de un grupo de pacientes con liquen plano bucal. Acta odontol. venez48(2).
  • Da Acosta Álvarez, A., Alchieri, A., & Joao, C. Niveles de ansiedad y el impacto social en las personas con bruxismo. Interpsiquis [Internet]. 2012 [citado 19 Oct 2012][aprox. 8 pantallas].
  • Pérez, G., Vázquez, L., & Vázquez, Y. (2007). Bruxismo: Somatización del estrés en odontología. In Rev Forum científico (Vol. 21, No. 52, p. 5).
  • Pinto, F., & Washington, W. (2014). Bruxismo y Patologías relacionadas por hacinamiento y estrés psicofísico en pacientes del centro de rehabilitación social nº 2 de quito, en el eríodo octubre 2013-marzo 2014 (Bachelor’s thesis, Riobamba: Universidad Nacional de Chimborazo).
  • Segura, M. G., Rodríguez, M. O., & Rojas, P. D. (2003). Tratamiento combinado a pacientes bruxopatas con férulas oclusal y psicoterapia. Correo Cientif Med Holguín7, 12.
  • Vicuña, D., Id, M. E., & Oyonarte, R. (2010). Asociaciones entre signos clínicos de bruxismo, ansiedad y actividad electromiográfica maseterina utilizando el aparato bite strip® en adolescentes de último año de enseñanza media (Secundaria). International journal of odontostomatology4(3), 245-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