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에서는 문학의 심리학에 대해 탐구하는 기사들을 볼 수 있습니다.

마음속의 바오밥 나무: 어린 왕자에 대한 성찰

마음속의 바오밥 나무를 발견했다면, 빨리 이를 뿌리 뽑아야 한다. 그 씨앗에는 공포, 불안, 기만, 분노가 담겨있기 때문이다. 어린 왕자가 했던 그대로 해야 한다. 어린 왕자는 매일 아침 작은 행성에서 거대한 바오밥 나무의 씨앗을 제거했다. 나무가 너무 커질까봐 제거한 것이다. 만약…

마음의 녹슨 갑옷: 생각하게 만드는 6가지 인용구

“마음의 녹슨 갑옷(The Knight in Rusty Armor)”이라는 책은 자기 이해에 관한 놀라운 교훈을 담고 있다. 이 모험 이야기는 우리 모두 살면서 겪게 되는 내면의 신비한 변화에 대하여 다루고 있다. 이처럼 매우 간단하면서도 심도 있게 인간의 변화를 이야기한 책은 많지 않다.

양치식물과 대나무: 회복력에 관한 이야기

양치식물과 대나무 이야기(The fern and the bamboo)는 일이 잘 안 풀리던 한 남자에 대한 이야기다. 한 때 그는 잘 나가는 목수였다. 그러던 어느 날 대형 가구점이 그가 살던 동네에 들어섰다. 가구점은 돈이 많고 기계도 훌륭했으며 직원도 많이 거느렸다. 순식간에 사람들은…

사랑의 기술: 에리히 프롬이 말하는 사랑의 예술

“사랑의 기술”을 포함한 사랑에 관한 에리히 프롬의 유산은 오늘날의 우리들에게도 영감을 주고 있다. 사랑이 항상 쉬운 것은 아니라는 것을 인정해야 하기 때문이다. 사랑에는 용기, 행동, 헌신, 겸손,책임감이 필요하다. 에리히 프롬의 사랑의 기술에 관한 지식만큼 사랑에 대한 유용한 지식도 없다.

깨진 항아리: 자기 자신을 보는 것에 대한 힌두교의 교훈

이 깨진 항아리 이야기는 시장에서 물을 팔면서 살았던 한 남자의 이야기이다. 그에게는 약 10개의 항아리가 있었다. 매일 아침 그는 일찍 일어나 양쪽에 항아리를 매단 막대기를 지고 우물에서 물을 길어다 시장에 내다 팔았다. 그러던 어느 날, 항아리 하나가 금이 가고 말았다.

황야의 늑대: 성찰에 도움이 되는 헤르만 헤세의 책

헤르만 헤세는 20세기에 가장 유명한 작가 중 한 사람으로, 가장 유명한 작품으로는 싯다르타, 데미안 그리고 물론 황야의 늑대(Steppenwolf)가 있다. 먼저 헤세가 소설 뿐 아니라, 수필과 시도 많이 쓴 작가였다는 사실을 지적하고 넘어가고 싶다.

체로키 인디언의 전설: 두 늑대 이야기 그리고 내면의 힘

두 마리의 늑대에 대한 체로키 인디언의 전설은 우리 내면에서 계속 진행되는 싸움에 대해 다룬다. 이것은 우리의 어두운 면(검은 늑대)과 더 밝고 고귀한 면(흰 늑대) 사이의 갈등이다. 선과 악, 기쁨과 자존심 사이의 이중성, 죄책감과 겸손함 사이에서 어느 쪽이 이기는지에 따라 우리가…

신의 전사들: 테러리즘의 뿌리에 대한 소설

신의 전사들(Horses of God)이라는 소설 및 영화에 대해 들어본 적이 있는가? 우리 모두는 눈과 마음에서 최근에 있었던 바르셀로나의 테러 공격에 대한 비탄을 느낄 것이다. 우리 대부분은 테러리즘을 이해할 수 없다. 사람으로서 어떻게 다른 인간에게 그런 만행을 저지를 수 있단 말인가?

곤도 마리에의 삶을 정리하는 방법: 집을 정돈하자

정리 전문가 곤도 마리에는 집안을 정리하는 일이 더욱 체계적인 삶을 살 수 있도록 해준다고 말한다. 어수선하게 늘어진 물건들은 내면의 무질서를 반영한다. 마찬가지로 생활 공간이 깔끔하지 않으면 심리적으로도 무언가 불편하게 마련이다. 이 두 가지 조건이 긴밀한 상관관계를 갖기 때문이다.

노인과 학의 감동적인 이야기: 지혜의 삶

노인과 학의 이야기를 들어본 적이 있는가? 아주 오래 전 멀리 떨어진 마을에 흰 긴머리를 한 남자가 왔다고 한다. 이 남자는 항상 학과 함께 다녔다. 학들은 보통 사람과 가까이 하지 않기에, 이들은 이상한 한 쌍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노인과 학은 어디든 함께…

검은 양 이야기가 말해주는 정직의 가치

검은 양 이야기(The Fable of the Black Sheep)는 이탈리아 출신의 작가 이탈로 칼피노의 작품이다. 다른 훌륭한 저서들과 마찬가지로, 이 이야기는 그의 풍부한 상상력으로 가득 차있다. 그리고 무관심한 사람도 깊게 생각하게 만드는 심오한 주제를 다루고 있다.

루이스 헤이의 7가지 명언: 좋은 인생을 위한 지혜

사랑, 감사, 그리고 치유에 관한 루이스 헤이의 명언은 자신의 내적 성장을 위해 반성하고, 배우려는 사람들에게 진정한 선물이다. 지혜로 가득찬 유산이나 다름 없는 그녀의 어록은 우리 삶에서 한번쯤 읽고 기억할 가치가 있다.

비통한 마음을 덜어줄 수 있는 5권의 책

아주 적은 단어로 많은 것을 말하는 능력은 천재적인 것이다. 파블로 네루다 (Pablo Neruda)와 같은 천재들 말이다. 그의 가장 유명한 인용구 중 하나는 “사랑은 너무 짧고 망각은 너무 길다.” 이다. 모든 사람이 그만큼 영리하지 않기 때문에, 우리 중 일부는 특정 현상을 설명하기…

미셸 푸코의 인상적인 5가지 명언

미셸 푸코의 명언들은 모두 심오하고 우리를 놀라게 하는 것들이다. 그가 현대 시대의 프랑스의 위대한 철학자였음을 고려한다면, 사실 놀랍지도 않은 일일 것이다. 그의 생각은 역사에 흔적을 남겼다.

루벤 다리오 아바로스: 독서가 약이라는 것을 보여준 소년

이번 글은 파라과이의 세비야에서 12세의 나이로 조직구증이라고 불리는 희귀병으로 사망한 소년, 루벤 다리오 아바로스 (Rubén Darío Ávalos)에게 작은 행복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바치고자 한다. 이 작은 천사는 자신의 이야기를 쓰고, 플라톤의 책을 읽으며, 자신의 큰 병을 잊으려고 했다. 사실, 루벤의 존재 그 자체가…

무라카미 하루키의 소설에서 배울 수 있는 것

무라카미 하루키는 대중과 문학 비평가 모두의 인정을 받는, 일본의 특이한 작가이다. 예를 들어, 최근의 노벨 문학상의 수상자들을 보면, 애독자가 아닌 사람들은 고사하고, 많은 사람들이 현재의 수상자들이 누구인지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 무라카미 하루키는 아직 노벨상을 받지는 못했지만, 그의 작품은 최근 세계적으로 주목을 끌고 있다.

늑대와 함께 달리는 여인들: 7가지 인용구

책 “늑대와 함께 달리는 여인들(Women who run with the wolves)”은 많은 사람이 잊고 사는 여성의 원초적인 본능에 관한 심오한 이야기를 다룬다. 이 책은 신화와 예술, 그리고 자연에 담긴 여성의 경험을 재해석하는 시간으로 독자를 초대한다.

매일 생각해야 할 6개의 아름다운 명언

우리는 뭔가 특별한 날이 있을 때만 ‘살기 잘했다’라는 큰 착각을 하곤한다. 아무리 평범한 일상 하루더라도, 우리가 태도만 고친다면 얼마든지 특별한 날이 될 수 있다. 아름다운 명언이나 인용구를 보는 것만으로도 일상을 아름답게 볼 수 있도록 우리의 관점을 바꿀 수 있다.

사랑하는 방법을 배우는 5가지 단계

인생에서 누릴 수 있는 가장 큰 행복은 사랑하는 방법을 배워 사랑하고 또 사랑 받는 것이다. 조지 샌드(George Sand)라는 필명으로 알려진 작가이자 극작가였던 Amantine이 그렇게 말했다.

자기 발전과 동기부여를 위한 34개의 명언

우리가 꿈을 향해 나아갈 때, 우리의 동기 부여를 끊임없이 유지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다. 때로는 그것이 쉬울 수도 있지만, 아마 대개 어려움을 겪을 것이다. 우리에게 언제든지 어려움과 문젯거리가 닥쳐올 수 있다. 혹시 지금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자기 발전과 동기부여를 위한 다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