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에서는 문학의 심리학에 대해 탐구하는 기사들을 볼 수 있습니다.

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글

이 글은 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글이다. 바다에 뛰어드는 것처럼 책의 페이지로 뛰어들고, 잘 아는 곳에 도착한 것처럼 친밀감을 느끼고, 동시에 미지에 대한 모험과 무슨 일이 일어날 지 모른다는 감정을 느끼면서 책을 읽는 당신 말이다. 비가 오는 오후에 좋은 책…

아동 심리학을 위한 7권의 책

아이의 심리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면서 아동 심리학을 위한 많은 연구들이 수행되었다. 아이들을 잘 이해하는 것이 부모나 교육자로서 줄 수 있는 가장 좋은 선물일 것이다. 아이들의 심리는 생각보다 복잡하기 때문이다.

명상에 관한 최고의 책 7권

명상은 세상과 멀어지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 오히려 정반대의 의미를 갖는다. 그것은 세상과 더 가까워지는 것을 의미한다. 세상을 이해하고, 사랑하고, 변화시킨다. 명상하는 법을 배우기 위해, 명상에 관한 책들을 살펴보자. 그리고 명상이 우리에게 제공하는 모든 혜택을 누려보자.

세네카가 남긴 위대한 말 7가지

세네카(Seneca)라는 로마 철학자가 익숙하거나 그 이름을 처음 들었을 수도 있다. 그렇다 하더라도 지혜의 진정한 정수로써 오랜 시간 전해지는, 세네카가 남긴 위대한 말에 대한 이 글을 즐기게 될 것이다. 로마 제국의 저명한 인사였던 세네카는 동시대 사람들에게 커다란 영향을 주었다.

작가 보르헤스가 남긴 말 5가지

작가 보르헤스가 남긴 말 5가지 준비했다. 아르헨티나의 유명한 작가인 호르헤 루이스 보르헤스가 남긴 명언들 중에서 좋은 것을 골라내자면, 사실 몇 페이지를 채우고도 남는다. 그의 재치와 매력의 예리함은 멋진 말들을 많이 남겼다. 그 말들을 읽을 때마다 우리는 항상 놀라게 된다.

갈매기의 꿈: 스스로를 믿었던 갈매기, 조나단 리빙스턴

아침, 새로운 태양이 잔잔한 바다의 물결 사이로 금빛을 뿌리며 나타났다. 리처드 바크의 갈매기의 꿈(Jonathan livingston seagull)은 이렇게 시작한다. 마치 인생 그 자체처럼 책의 첫 구절이 시작되는 것이다. 이 책은 태양처럼, 수탉의 울음소리처럼 새로운 날의 시작이며, 밤이 끝났다는 우렁찬 신호이다. 이…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잊지 못할 10가지 인용문

밀란 쿤테라(Milan Kundera)는 책을 읽고 나면 결코 잊지 못하는 작가 중 한 명일 것이다. 그의 책에서는 깊고 강렬함이 느껴진다.  그 중 상징적인 책이라면, 모범이라 할 수 있는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The Unbearable Lightness of Being)’을 꼽을 수 있다.

매일 독서를 하는 것을 통해 얻을 수 있는 7가지 이점

요즘은 그 어느 때보다도 책을 구하기가 쉬워졌고 심지어 저렴하게 접할 수 있다. 책은 다양한 형태 (양장, 페이퍼백, 대량 판매, 디지털)로 되어 있어 누구나 쉽게 읽을 수 있으며, 접근이 용이하고 다양한 종류가 있다. 하지만 독서를 하는데 실제로 얼만큼의 시간을 할애하는가? 매일…

톨텍족의 지혜에 따른 4가지 삶의 원칙: 네 가지 약속

돈 미구엘 루이스(Don Miguel Ruiz)는 멕시코인 연구원이자 작가이며, 톨텍족의 후손이다. 그의 가장 유명한 책은 그의 후손으로부터 받은 가르침의 모음인 “네 가지 약속(The Four Agreements)“라는 서적이다. 이 책에서는 좋은 삶을 살기 위한 원칙에 대해 이야기한다.

마음속의 바오밥 나무: 어린 왕자에 대한 성찰

마음속의 바오밥 나무를 발견했다면, 빨리 이를 뿌리 뽑아야 한다. 그 씨앗에는 공포, 불안, 기만, 분노가 담겨있기 때문이다. 어린 왕자가 했던 그대로 해야 한다. 어린 왕자는 매일 아침 작은 행성에서 거대한 바오밥 나무의 씨앗을 제거했다. 나무가 너무 커질까봐 제거한 것이다. 만약…

마음의 녹슨 갑옷: 생각하게 만드는 6가지 인용구

“마음의 녹슨 갑옷(The Knight in Rusty Armor)”이라는 책은 자기 이해에 관한 놀라운 교훈을 담고 있다. 이 모험 이야기는 우리 모두 살면서 겪게 되는 내면의 신비한 변화에 대하여 다루고 있다. 이처럼 매우 간단하면서도 심도 있게 인간의 변화를 이야기한 책은 많지 않다.

양치식물과 대나무: 회복력에 관한 이야기

양치식물과 대나무 이야기(The fern and the bamboo)는 일이 잘 안 풀리던 한 남자에 대한 이야기다. 한 때 그는 잘 나가는 목수였다. 그러던 어느 날 대형 가구점이 그가 살던 동네에 들어섰다. 가구점은 돈이 많고 기계도 훌륭했으며 직원도 많이 거느렸다. 순식간에 사람들은…

사랑의 기술: 에리히 프롬이 말하는 사랑의 예술

“사랑의 기술”을 포함한 사랑에 관한 에리히 프롬의 유산은 오늘날의 우리들에게도 영감을 주고 있다. 사랑이 항상 쉬운 것은 아니라는 것을 인정해야 하기 때문이다. 사랑에는 용기, 행동, 헌신, 겸손,책임감이 필요하다. 에리히 프롬의 사랑의 기술에 관한 지식만큼 사랑에 대한 유용한 지식도 없다.

깨진 항아리: 자기 자신을 보는 것에 대한 힌두교의 교훈

이 깨진 항아리 이야기는 시장에서 물을 팔면서 살았던 한 남자의 이야기이다. 그에게는 약 10개의 항아리가 있었다. 매일 아침 그는 일찍 일어나 양쪽에 항아리를 매단 막대기를 지고 우물에서 물을 길어다 시장에 내다 팔았다. 그러던 어느 날, 항아리 하나가 금이 가고 말았다.

황야의 늑대: 성찰에 도움이 되는 헤르만 헤세의 책

헤르만 헤세는 20세기에 가장 유명한 작가 중 한 사람으로, 가장 유명한 작품으로는 싯다르타, 데미안 그리고 물론 황야의 늑대(Steppenwolf)가 있다. 먼저 헤세가 소설 뿐 아니라, 수필과 시도 많이 쓴 작가였다는 사실을 지적하고 넘어가고 싶다.

체로키 인디언의 전설: 두 늑대 이야기 그리고 내면의 힘

두 마리의 늑대에 대한 체로키 인디언의 전설은 우리 내면에서 계속 진행되는 싸움에 대해 다룬다. 이것은 우리의 어두운 면(검은 늑대)과 더 밝고 고귀한 면(흰 늑대) 사이의 갈등이다. 선과 악, 기쁨과 자존심 사이의 이중성, 죄책감과 겸손함 사이에서 어느 쪽이 이기는지에 따라 우리가…

신의 전사들: 테러리즘의 뿌리에 대한 소설

신의 전사들(Horses of God)이라는 소설 및 영화에 대해 들어본 적이 있는가? 우리 모두는 눈과 마음에서 최근에 있었던 바르셀로나의 테러 공격에 대한 비탄을 느낄 것이다. 우리 대부분은 테러리즘을 이해할 수 없다. 사람으로서 어떻게 다른 인간에게 그런 만행을 저지를 수 있단 말인가?

곤도 마리에의 삶을 정리하는 방법: 집을 정돈하자

정리 전문가 곤도 마리에는 집안을 정리하는 일이 더욱 체계적인 삶을 살 수 있도록 해준다고 말한다. 어수선하게 늘어진 물건들은 내면의 무질서를 반영한다. 마찬가지로 생활 공간이 깔끔하지 않으면 심리적으로도 무언가 불편하게 마련이다. 이 두 가지 조건이 긴밀한 상관관계를 갖기 때문이다.

노인과 학의 감동적인 이야기: 지혜의 삶

노인과 학의 이야기를 들어본 적이 있는가? 아주 오래 전 멀리 떨어진 마을에 흰 긴머리를 한 남자가 왔다고 한다. 이 남자는 항상 학과 함께 다녔다. 학들은 보통 사람과 가까이 하지 않기에, 이들은 이상한 한 쌍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노인과 학은 어디든 함께…

검은 양 이야기가 말해주는 정직의 가치

검은 양 이야기(The Fable of the Black Sheep)는 이탈리아 출신의 작가 이탈로 칼피노의 작품이다. 다른 훌륭한 저서들과 마찬가지로, 이 이야기는 그의 풍부한 상상력으로 가득 차있다. 그리고 무관심한 사람도 깊게 생각하게 만드는 심오한 주제를 다루고 있다.